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bhc치킨, 출시 한 달 맞은 ‘블랙올리브’ 새로운 트렌드 주도

기사공유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이 최근 선보인 ‘블랙올리브’ 치킨이 소비자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으며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어나가고 있다. bhc치킨은 ‘블랙올리브’ 치킨 출시 후 한 달 동안 매출을 분석한 결과 총 18만 개가 판매되었다고 밝혔다.

이는 올 4월 출시돼 인기를 끌고 있는 마라칸 치킨의 출시 후 한 달 판매량을 뛰어넘은 것으로 특히 출시 후 3주 차부터 판매량이 전주 대비 2배로 급격히 늘어나고 있어 ‘블랙올리브’ 치킨에 대한 재구매와 확산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bhc치킨이 야심 차게 선보인 ‘블랙올리브’ 치킨은 고올레산 해바라기유로 바삭하게 튀겨낸 치킨 위에 향이 좋고 깊은 맛을 지닌 최고급 포도 식초인 발사믹 식초와 지중해 지역의 대표 식재료인 올리브 열매를 갈아 넣어 만든 특제 소스를 코팅해 제대로 된 지중해의 맛과 풍미를 느낄 수 있는 트렌디한 메뉴이다. 

특히 특제 소스에 더해진 트러플 오일의 향이 은은하게 퍼져 고급스러우면서도 깊은 맛을 즐길 수 있다.
색다른 맛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블랙올리브’ 치킨에 대해 소비자들은 ‘현존하는 양념치킨 중 독보적이고 특이한 맛, 딱 네 글자로 정리하면 고급지다’, ‘새콤함, 달콤함, 매콤함에 허브랑 올리브향으로 풍미가 굉장히 좋아요’, ‘어디서 먹어본 적이 없는 레알 신메뉴, 역시 이번 신메뉴도 인정’ 등 호평을 내놓았다.

bhc치킨은 향후 트렌드를 주도해 나가고 있는 20~30대를 적극 공략해 ‘블랙올리브’ 치킨을 업계를 대표하는 메뉴로 육성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bhc치킨 관계자는 “블랙올리브는 업계 최초로 진짜 올리브를 갈아 넣은 신개념의 메뉴로 처음 맛보는 치킨으로 입소문이 나기 시작해 큰 관심을 받고 있다”라며 “뿌링클, 맛초킹, 마라칸 등 신메뉴의 성공사례를 만들어 나가고 있는 bhc의 명성에 맞게 앞으로도 고객이 만족하는 다양한 메뉴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