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수능 D-30, 찰떡 '합격 메시지' 담은 먹거리 눈길

기사공유
2020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한달 앞두고 수험생을 위한 특별한 선물로 고민하는 이들이 많다. 그간 갈고 닦은 실력을 충분히 발휘하기 위한 컨디션 관리가 필요한 만큼 기운을 북돋워줄 식음료 선물이 인기다. 그중에서도 제품명에 합격을 기원하는 의미가 담긴 제품들이 수험생 선물로 재조명 받고 있다.

예로부터 찰떡은 ‘한 번에 철썩 붙으라’는 뜻에서 수험생의 합격을 기원하는 단골 선물이었다. 최근에는 한 발 더 나아가 찰떡의 기원적 의미를 유지하는 동시에 요즘 아이들 입맛과 기호에 맞춘 퓨전 메뉴들이 주목받고 있다. 쫄깃한 찰떡이 토핑된 미스터피자의 ‘찰떡단고감’ 피자가 대표적이다.

미스터피자의 ‘찰떡단고감’ 피자는 샐러드바의 대표 메뉴인 단호박, 고구마, 감자 무스 위에 쫀득한 찰떡이 토핑된 디저트 피자다. 천연발효종을 넣어 더욱 쫄깃한 도우 위에 단호박, 고구마, 감자 무스와 함께 찰떡을 올려, 먹는 순간 입 안에서 무스의 부드러움과 쫄깃한 식감이 기분 좋게 어우러진다. 여기에 아카시아 꿀로 마무리해 건강한 단 맛으로 두뇌활동이 필요한 수험생에게 꼭 맞다.

미스터피자 관계자는 “올해 수능이 한달 앞으로 다가오며 콜센터 등을 통해 찰떡단고감 피자에 대한 소비자 문의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모든 수험생들이 따뜻한 응원의 기운을 받아 좋은 성적을 받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능을 앞두고 쌀쌀한 날씨와 긴장감 탓에 소화불량을 호소하는 수험생들도 많다. 이에 수능 당일은 물론 한달 전부터 수험생 식단으로 부드러운 식감과 풍부한 영양의 죽을 찾는 이들이 많다. 특히 본죽의 ‘불낙죽’은 제품명에 ‘아니 불(不)’, ‘떨어질 낙(落)’을 사용해 중요한 시험을 앞둔 지인 및 친구를 위한 선물로 인기다. 불낙죽은 달콤 짭짤한 간장 소스의 소불고기로 부드러운 감칠맛을 살렸으며, 쫄깃한 식감의 대표 보양식 낙지로 영양까지 챙겼다. 

한국야쿠르트의 ‘발휘’ 또한 제품명 덕분에 수험생 선물로 주목받고 있다. 시험 당일의 컨디션이 성적에 많은 영향을 미치는 만큼 실력을 충분히 발휘하고 오라는 응원의 메시지로도 해석되기 때문. 발휘는 한국야쿠르트의 50년 유산균 발효기술을 바탕으로 탄생한 프리미엄 발효홍삼 브랜드로 에이치와이(HY) 발효홍삼 농축액을 주원료로 사용해 홍삼 유효성분의 흡수와 유지가 우수하다. HY 발효홍삼 농축액에 대보농축액 등 12종의 한방원료를 최상의 조건으로 배합한 ‘발휘 발효홍삼 K’를 비롯해 환 형태의 ‘발효홍삼 천진녹보’, ‘발효홍삼 진삼환’ 3종이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