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SBA, ‘바우처지원사업’으로 서울 도시형소공인 혁신역량 강화 돕는다

기사공유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 대표이사 장영승)는 서울시 5대 특화업종 소공인들의 주요 니즈 및 현장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맞춤형 ‘바우처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SBA는 서울시 소재의 의류봉제, 수제화, 인쇄, 기계·금속, 주얼리 소공인을 대상으로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대상자를 모집 및 선정했으며, 최종 선정된 7개 기업(소공인)과 협약을 체결하고 사업을 진행 중이다.

특히, SBA는 소공인의 주요 니즈를 반영하여 기술 분야와 사업화 분야에서 총 9개 항목을 지원하고 있다. 기술 분야에서는 시제품제작, 제품고급화, 기술컨설팅, 인증지원 4개 항목을, 사업화 분야에서는 판로지원, 마케팅지원, 상품지원, 디자인지원, 시장조사 등 5개 항목을 지원한다.

‘바우처지원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7개 기업은 시제품제작, 제품고급화, 홍보·마케팅, 판로 및 디자인지원 등 지원항목을 자율선택하여, 현장의 니즈를 해결하고 혁신역량을 강화하는데 도움을 받고 있다.


최종 선정된 7개 기업(소공인) 중 ㈜디아스토리(THE A STORY)는 2017년 개발한 마무리 봉제를 하지 않아도 끝부분이 풀리지 않는 절개선 무봉제 접합방법 기술을 특허출원 했다. 

중년 여성을 타깃으로 재킷, 원피스, 코트 등 기능성 의류 시제품 100점을 제작, 현재 롯데, 현대, 갤러리아, AK 등 대형 백화점 팝업 스토어와 쏠비치 양양, 쏠비치 삼척 등 대명리조트 및 제주 타미우스 등에서 판매하고 있다. 시제품은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향후 매출 증대가 예상되고 있다.

또한, ㈜디아스토리는 기존 자사 홈페이지를 리뉴얼 해 온라인 판매를 시작하였으며, 대형 온라인쇼핑몰에도 신규 입점하는 등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판로 확대를 통한 판로 다각화와 매출 증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SBA 문구선 산업거점본부장은 “도시형소공인 바우처지원사업이 영세하고 낙후된 소공인의 현장 니즈 및 애로사항을 해결하는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밝히며, “향후 소공인의 혁신역량 및 자생력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을 확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