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푸드 활용한 신메뉴로 맛과 건강 두마리 토끼를 한번에~

기사공유
건강식품의 대명사 ‘슈퍼푸드(Superfood)’는 각종 영양소가 풍부해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주고 건강한 수명을 늘리는데 효과적인 식품군을 의미한다. 2002년 미국 타임지를 통해 처음 소개된 이후 많은 연구를 통해 다양한 식품이 슈퍼푸드로 지정되고 있으며, 전세계적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국내에서는 1인 가구의 증가와 바쁜 일상으로 균형 잡힌 식생활이 어려운 소비자층에서 높은 수요를 나타내고 있다. 이에, 국내 프랜차이즈들은 슈퍼푸드를 주재료로 활용해 맛과 영양은 물론이며 간편함까지 더한 신메뉴를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배달 전문 분식 프랜차이즈 스쿨푸드 딜리버리는 대표적인 슈퍼푸드로 손꼽히는‘귀리’를 활용한 건강식 ‘귀리보리 목살샐러드’를 선보이며. 바쁜 직장인 소비자들부터 다이어터까지 폭넓은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신메뉴는 수용성 섬유질, 필수 아미노산 등이 풍부해 콜레스테롤을 감소시키고 성인병 예방에 도움을 주는 귀리가 주재료로 활용됐다. 또한 보리, 현미 등 다양한 곡물류와 녹색 채소, 돼지목살까지 더해 3대 영양소를 고루 챙겼다. 샐러드에 곁들이는 소스는 장인이 직접 담근 제주 전통 어간장을 제공해 차별화된 맛을 느낄 수 있다.

스쿨푸드 딜리버리는 앞으로도 신선한 식재료를 통한 다양한 한식의 맛을 선보이며, 건강한 먹거리를 추구하는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강화해나갈 방침이다.

탐앤탐스는 일상 속에서 구하기 힘든 스피루리나와 모링가를 활용한 요거트 스무디 음료 ‘슈퍼푸드 레볼루션’ 2종을 선보이며, 희귀 슈퍼푸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접근성을 한층 높였다.

신메뉴에 활용된 스피루리나는 높은 단백질과 비타민을 함유한 해조류로 유엔농업식량기구에서 선정한 인류의 미래 식량으로 선정됐으며, 모링가는 아연, 칼륨, 아미노산 등 필수 영양 성분들이 풍부해 노화 방지에 도움을 준다.

교촌치킨도 일상 생활에서도 쉽게 먹을 수 있는 토마토를 활용한 ‘에그인헬’을 사이드메뉴로 출시하며, 이국적인 맛을 선보이고 있다.

이스라엘 음식인 에그인헬은 계란과 각종 야채들이 어우러진 토마토 스튜 형태로, 빵과 함께 곁들이는 음식이다. 주재료로 쓰인 토마토는 비타민과 리코펜이 풍부해 노화 방지와 항암, 혈당 저하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어 다양한 음식에 활용되고 있다.

이밖에 식품 브랜드에서도 슈퍼푸드를 활용한 메뉴를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오리온은 최근 귀리, 렌틸콩 등 슈퍼푸드가 들어간 단백질바를 출시했으며, 대상에서는 퀴노아 등이 함유된 간편식 형태의 곤약 볶음밥을 선보였다.

업계 관계자는 “건강 관련 소비 트렌드가 꾸준한 인기를 보이며, 국내 기업들은 건강한 식재료의대명사인 슈퍼푸드를 활용한 신메뉴를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며, “맛과 영양은 물론 간편한 섭취방법까지 더한 건강식의 수요는 앞으로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