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백화점, ‘추석선물세트’ 본판매 행사 시작

기사공유
/사진=롯데쇼핑 제공

롯데백화점이 오는 19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25일간 전 지점에서 추석선물세트 본판매 행사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롯데백화점은 올 추석에 프리미엄 선물세트·우수 농장 세트·이색 선물세트 등 다양한 농·축·수산물과 가공·생활 선물세트 500여개 품목을 준비해 고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우선 롯데백화점은 최근 명절 기간 동안 초고가 선물세트를 찾는 고객 수요가 늘어난다는 것을 고려해 프리미엄 선물세트를 준비해 선보인다. 대표적인 상품으로 ▲‘L-NO.9 세트(100세트·6.5㎏)’를 135만원에 ▲귀한 참조기만을 엄선해 만든 ‘영광 법성포 굴비 세트 황제(굴비 2.7kg)’를 200만원에 ▲세계 와인 중심 프랑스 보르도에서도 특1등급으로 분류되는 와인만을 선별해 구성한 ‘5대 샤또 2000빈티지 밀레니엄 세트(2세트 한정)’를 2500만원에 판매한다.

또한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늘어나고 있는 것을 고려해 전국에서 찾는 우수 농장에서 만들어진 ‘지정 우수 농장’ 선물세트 총 8종을 선보인다.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서 2회 수상한 ‘람산농장’의 ‘한우 세트’를 38만원에 ▲지리적 표시제 12호로 인증받은 박경화씨가 엄선해 만든 ‘박경화氏 곶감 세트’를 28만원에 선보인다.

더불어 우수한 지역 특산물을 직거래 방식으로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는 ‘우수 생산자 직거래 세트’도 준비한다. ▲‘영광 법성포 굴비 세트(1.4kg/10미)’를 40만원에 ▲‘명품 활전복 세트 2호(전복160g×9마리)’를 30만원에 ▲‘장흥 한우 육포 세트(450g)’를 9만5000원에 판매한다.

이외에도 롯데백화점은 자사 PB 콘텐츠를 활용한 이색 선물세트들도 선보인다. 대표적으로 롯데백화점 잠실점 내 리빙 편집숍인 ‘살립샵’에서는 ‘라체르타 호작도 Merlot+호호당 놋수저 2인 세트’를 16만6000원에, ‘알레르망 글로 패딩 침구 세트’를 28만원에 판매한다. 롯데백화점 분당점과 안산점에서 운영 중인 플랜테리어 매장인 ‘소공원’에서는 ‘가드닝 스타터 세트(장미허브·화분·모종삽 등)’를 5만5000원에, ‘스페셜 식물 세트(안스리움+스투키)’를 7만원에 선보인다.

한편 선물세트의 가격은 전년 대비 비슷하거나 소폭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우의 경우 8월 도축 마릿수가 전년 대비 많아 한우 도매가는 소폭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한우 선물세트 가격은 지난해와 비슷하거나 조금 저렴할 것으로 전망된다. 사과, 배 등 청과는 올해 적절한 강우와 기온으로 전년 대비 생육상황이 좋을 것으로 보여 전년 대비 가격은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굴비나 옥돔 등 수산 선물세트의 경우 지난 명절과 비슷할 것으로 예측된다. 

임태춘 롯데백화점 식품리빙부문장은 “소중한 가족, 친지, 지인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하는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테마의 선물세트를 준비했다”며 “선물을 하시는 분과 받으시는 분 모두 마음에 들 수 있는 상품과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