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미샤, 중국 618 행사서 31억 매출 올려… 전년비 39% '껑충'

기사공유
에이블씨엔씨는 화장품 브랜드 미샤가 중국 상반기 최대 쇼핑 행사인 '618행사'에서 전년 대비 39% 신장한 1819만 위안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618행사’는 중국의 상반기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로 중국 주요 온라인 쇼핑몰 중 하나인 '징둥'에서 처음 시작했다. 지금은 '티몰', 'VIP' 등이 모두 참여하는 행사로 발전했다. 

이번 618행사는 지난 5월 25일 시작된 사전 주문부터 지난달 30일 종료된 '아듀 세일'까지 약 한 달간 진행됐다. 미샤는 이 기간 동안 '타오바오 T몰'에서 총 1818만5334위안의 매출을 올렸다. 한화로는 약 30억9500만원 규모다. 이는 지난해 대비 38.7% 증가한 실적이다. 미샤는 지난해 동기 같은 행사에서 1311만4525위안의 매출을 올렸다. 

행사 기간 동안 가장 많이 팔려나간 제품은 비비크림이었다. 중국에서 '홍비비'로 통용되는 'M 퍼펙트커버 비비크림'과 '화비비'로 새롭게 유명세를 타고 있는 '리얼 컴플릿 비비크림' 등이 전체의 40%에 달하는 734만위안의 매출을 올렸다. 'M 매직쿠션'도 세트와 단품을 포함해 520만위안의 매출로 선전했다. 이외에 '트리플 쉐도우', '더 스타일 베이스' 등 색조 제품들이 좋은 성과를 기록했다. 

에이블씨엔씨 최의경 해외사업부문 전무는 "이번 결과는 중국 현지에서 왕홍과 아이돌을 기용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는 등 영업과 마케팅 활동을 강화한 성과"라며 "더 적극적인 시장 공략으로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고 매출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미샤는 지난 2006년 베이징에 지사를 설립하며 중국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했다. 현재 중국에서는 150여개의 단독 매장을 포함해 총 3000여개의 판매처를 운영 중이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