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핸드앤몰트, ‘백두산 물’로 맥주 만든다

기사공유
프리미엄 크래프트 브루어리 핸드앤몰트가 한반도의 평화와 화합을 기원하는 수제 맥주를 선보일 계획이다. 제품명은 ‘소원 페일 에일’로 이달 말부터 한정 판매된다.

소원 페일 에일은 평소 깻잎, 오미자, 김치 유산균 등 참신한 재료로 혁신적인 맥주를 만들어온 핸드앤몰트가 시도한 또 하나의 의미 있는 도전이다.
/ 핸드앤몰트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는 핸드앤몰트를 만든 도정한 설립자의 아이디어에서부터 시작되었다. 평양이 고향인 아버지(도홍우)의 남북 화합에 대한 오랜 소망을 맥주에 담고자 기획됐다.

소원 페일 에일은 이 소망을 맥주로 표현하기 위해 맥주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인 ‘물’에 집중했다. 바로 백두산의 물과 남한의 물을 더한 것. 서로 다른 물이 만나 맥주로 하나 되는 제품의 콘셉트처럼 남과 북의 화합을 기원하는 메시지를 전하고자 했다.

핸드앤몰트 도정한 설립자는 “남북 평화의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현 상황에서 '맥주'라는 매개체로 사람들에게 남북 평화에 대한 관심을 올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비록 지금은 5.24 조치로 인해 중국을 통해 백두산의 물을 가져와 제품을 만들지만, 곧 직접 공수한 북한의 샘물로 맥주를 양조할 날이 하루빨리 오길 고대한다”고 덧붙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