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폐업으로 지치고 힘든 소상공인을 위한‘힐링캠프’연다

기사공유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김흥빈)은 소상공인 재기지원의 일환으로 힘들고 지친 폐업소상공인을 위한 ‘힐링캠프’를 추진한다.

‘힐링캠프’는 공단에서 운영 추진 중인 희망리턴패키지 재기교육 사업의 일환으로 소상공인의 안정적인 재도약 여건 마련을 위해 신규 개발된, 3박 4일 합숙과정의 리마인드 교육프로그램이다.

취업 의사가 있는 만 69세 이하의 소상공인 및 기(旣)폐업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이번 캠프는, 총 30시간의 프로그램으로 11월 12일(월)부터 11월 15일(목)까지 진행되며 참가자의 교육비와 숙박비 전액을 지원한다.
/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공단은 재취업에 대한 참가자들의 의욕을 높이기 위해 △힐링 및 자신감 회복 프로그램과 △자기이해를 통한 직업탐색, △자기소개서 작성 등 취업전문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현장 직업체험의 시간도 가질 계획이다.

또한 합숙을 통해 교육을 이수한 참가자에게는 고용노동부의 ‘취업성공패키지’ 추천서가 발급되며, 수료자에 한해 1인당 45만원의 전직장려수당이 지급될 예정이다.

김흥빈 이사장은 “현재 우리나라 자영업의 높은 폐업률은 준비된 창업에 대한 지원뿐만 아니라, 폐업이후에도 자영업 종사자들이 안정적인 경제생활을 이어갈 수 있는 환경 마련이 중요함을 반증한다.”며, “공단은 사업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이 재기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응원하겠다. 이번 캠프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참여를 원하는 소상공인은 11월 9일(금)까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희망리턴패키지 홈페이지로 신청하면 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