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서울 아르바이트 평균시급 1위는 중구, 최하위는 어디?

기사공유
올 1분기 서울시에서 가장 평균 시급이 높은 지역은 중구로 조사됐다.
/사진=알바몬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이 올 1분기 자사 플랫폼에 등록된 서울시 아르바이트 채용공고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올 1분기 서울시를 근무지로 하는 채용공고들의 시간당 평균급여는 8299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지난 해 3분기알바몬이 조사, 발표했던 7661원보다 638원이 높은 것이다.

서울시 25개 구별 평균 시급을 살펴 보면 ▲중구를 근무지로 하는 알바 공고의 평균 시급이 8493원으로 가장 높았다. 2위는 시간당 8477원의 평균 급여를 기록한 ▲동대문구가 차지했으며, ▲강남구 8440원, ▲강북구 8421원, ▲영등포구 8346원의 순으로 조사됐다.

이어 ▲송파구 8340원, ▲마포구 8339원, ▲중랑구 8330원, ▲서초구 8324원, ▲강동구 8,283원 등도 차례대로 시급이 높은 구 상위 10위에 올랐다.

반면 ▲구로구는 8054원으로 서울시 25개 구 중 평균 시급이 가장 낮은 지역으로 꼽혔다. ▲도봉구 8056원, ▲동작구 8059원, ▲은평구 8089원, ▲서대문구 8109원 등도 시간당 평균 임금이 낮았다.

아르바이트 일자리가 가장 많았던 서울시 내 지역은 ▲강남구였다. 알바몬에 등록된 올 1분기 강남구 알바 공고는 8만3000여건으로 서울시 전체 공고의 약 13%를 차지했다. 이어 ▲송파구 4만3000여건, ▲마포구 4만2000여건, ▲서초구 3만8000여건, ▲영등포구 3만8000여건의 순으로 나타났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