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모바일 쇼핑시대, 전자지급서비스 하루 이용액 4600억원

기사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OO페이'로 불리는 간편결제서비스가 활성화되면서 지난해 전자지급서비스 하루평균 이용액이 처음으로 4000억원을 넘어섰다. 간편결제의 이용금액과 건수도 전년보다 3~4배 급증했다.

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7년중 전자지급서비스 이용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일평균 전자지급서비스 이용금액은 4688억원으로 36.5% 증가했다. 또 일평균 전자지급서비스 이용 건수는 2259만건으로 11.5% 늘었다.

전자지급서비스 건당 이용금액은 2만752원으로 모바일송금 등 선불 전자지급서비스 이용금액이 늘면서 2016년(1만6962원)에 비해 22.3% 증가했다. 온라인쇼핑과 모바일을 통한 소액송금의 확산에 힘입어 이용실적이 늘어나는 추세다. 

특히 간편결제 ·송금 서비스의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간편결제 서비스는 지급카드 정보를 모바일기기에 미리 저장해놓고 거래 시 비밀번호 입력이나 단말기 접촉을 통해 결제하는 방식으로 삼성페이, 카카오페이, 페이코 등이 대표적이다.

지난해 간편결제·송금 서비스의 일평균 이용실적은 전년보다 각각 180.1%, 212.0% 증가한 281만건, 1023억원을 기록했다. 이중 간편결제서비스는212만건, 672억원으로 각각 147.4%, 158.4%로 크게 확대됐다. 또 간편송금서비스 이용실적은 68만건, 351억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375.8%, 417.3% 증가했다.

지난해 전자지급결제대행(PG)서비스 이용실적은 일평균 638만건, 3276억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34.4%, 33.7% 늘었다. PG 서비스중 대부분을 차지하는 카드 관련 지급서비스가 온라인쇼핑 일반화 영향으로 크게 증가하면서다.

결제대금예치서비스 이용실적은 각각 10.4%, 8.2% 증가한 127만건, 609억원으로 집계됐다. 또 선불전자지급서비스(전자화폐지급서비스 포함)는 1482만건으로 전년에 비해 소폭 증가(3.7%)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