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피자, 2018 ‘스포츠의 해’ 맞아 축구스타 정대세 모델 선정

기사공유
글로벌외식문화기업 MP그룹이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사랑 받고 있는 스타 축구선수 정대세를 광고모델로 선정했다.

미스터피자는 평창 동계올림픽대회를 비롯한 6월 FIFA러시아 월드컵,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등 다양한 대형 스포츠 이벤트가 한 해에 열리는 ‘스포츠의 해’를 맞아, 축구선수 정대세를 광고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정대세는 이달 첫 선을 보일 미스터피자의 신제품 광고모델로 활동할 예정이다.

▲ 미스터피자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미스터피자 관계자는 “올 한해 개최되는 국제 스포츠 행사에서 대한민국의 선전을 기원하며 건강하고 당찬 이미지의 축구선수 정대세를 새로운 얼굴로 발탁하게 됐다”며 “대세 스포테이너 정대세와 함께 새롭게 선보이는 매콤치킨과 달콤우삼겹이 합쳐진 봄 신제품 피자 치우천왕이 ‘대세 피자’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정대세는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을 통해 무뚝뚝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외모와 달리, 눈물 많고 다정다감한 가장으로서의 모습을 내비치며 ‘눈물 대세’, ‘폭포 대세’ 등 다양한 별명을 얻으며 인기 스포테이너로 주목받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