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식약처, 햄버거 국수 등 나트륨함량 비교 표시제 시행

기사공유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국수·냉면·유탕면류·햄버거·샌드위치 식품유형에 표시되는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제’를 오는 19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비교 표시제는 해당 제품의 나트륨 함량을 2015년 국내 매출액 상위 5개 제품의 평균 나트륨 함량(비교표준값)과 비교해 비율(%)로 표시한다. 비교표준값은 시장변화와 나트륨 함량 변화 등을 고려해 5년 주기로 재평가한다.

이번에 시행되는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 기준 및 방법'에는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 기준 ▲나트륨 비교표시 사항 및 방법 등을 구체적으로 제시했다. 나트륨 함량 비교단위는 총 내용량을 기준으로 2회 분량 이상이 하나로 포장된 제품은 단위 내용량(1인분 량)을 기준으로 비교한다.

식약처 관계자는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제' 시행으로 소비자가 제품 구매 시 나트륨 함량을 비교해 선택할 수 있다"며 "우리 국민의 나트륨 섭취를 줄이기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