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판사가 통큰 기부...㈜미래엔, 월드비전에 1억원 상당 기부

기사공유
▲사진제공=미래엔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구 대한교과서, 대표 김영진)은 24일 오전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에 후원금과 도서를 기부하는 전달식을 가졌다.

미래엔 교과서사업본부 본부장 윤광원 상무, 월드비전 전재현 신규마케팅본부장 등이 참석한 이번 기부 전달식에서 ㈜미래엔은 후원금 5,000만 원과 미래엔 교육출판 도서 5,000권을 포함해 총 1억 원 상당을 월드비전에 기부했다.

㈜미래엔 김영진 대표는 “연말연시를 맞아 불우한 환경에 놓인 아이들을 위한 교육기부를 하기 위해 이번 전달식을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기업의 이익은 반드시 사회에 환원해야 한다는 기업의 신념을 실현하기 위해 교육기부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칠 계획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주)미래엔은 2012년 기준 자본금 214억 종업원 542명의 교과서및 학습서적 출판 기업이며, 매출액은 1300억원을 기록했다.

따라서 이번 기부는 2012년 매출액 기준 0.1%에 육박하는 금액이다.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