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오뚜기 ‘제6회 카레 및 향신료 국제 심포지엄’ 성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5일 더케이호텔 서울 컨벤션센터 오뚜기와 한국식품과학회가 ‘건강한 삶, 건강한 카레·향신료’를 주제로 심포지엄을 진행했다. 사진은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오뚜기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오뚜기가 후원하고 한국식품과학회가 주최한 ‘제6회 카레 및 향신료 국제 심포지엄’이 지난 25일 더케이호텔 서울 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건강한 삶, 건강한 카레·향신료’를 주제로 열린 이번 심포지엄에는 대학교수, 언론인, 식품 및 의약학 관련 연구원 등 다양한 계층의 인사 약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내외를 대표하는 전문가들이 카레 원료인 강황의 다양한 생리활성효과와 활용에 대한 연구 성과를 발표했다.

또한 이번 행사에서는 전세계인이 즐기는 음식으로 자리 잡은 카레를 활용한 다양한 응용요리와 향신료가 전시돼 눈길을 끌었다.

제1부 ‘카레·향신료를 통한 성인병 예방’ 세션에서는 채한정 전북대학교 교수가 ‘스트레스성 간 대사이상 시 강황 적용 연구’라는 주제로 간 기능에 대한 커큐민의 효능을 발표했다.

또 권영주 이화여자대학교 교수가 ‘커큐민의 대사증후군 조절 기전’이라는 연구 결과를 통해 커큐민이 지방 세포와 대식세포의 상호 작용과 그 상호 작용에 의해 유발된 염증을 약화시켜 대사 증후군을 예방하고 치료하는데 유용하다고 발표했다.

제2부 ‘카레·향신료 유래 항암활성’ 세션에서는 Marc Diederich 서울대학교 교수가 ‘카레 유래 천연 화합물 유도체의 암세포 사멸 경로에 관여하는 조절 기전’을 발표하며 미래의 항암 치료제로서의 새로운 해결책을 제시했다.

같은 학과 서영준 교수는 ‘커큐민의 암예방 효능 기전에 관한 연구’를 통해 최근 카레 유래 향신료 성분의 항암활성에 대한 연구 결과를 발표하며 커큐민 임상평가를 위한 충분한 연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제3부 ‘카레·향신료의 생리활성 증진 기술 개발’ 세션에서는 향신료 활성 성분의 활용성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기술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김도만 서울대 교수는 ‘생물전환 커큐미노이드 생체이용성 강화 고령친화 식품소재 개발’에서 강황에 대한 다양한 실험을 통하여 미래 소재로서의 카레 및 향신료의 새로운 가능성에 대해 제시했다.

오뚜기 후원으로 지난 2008년부터 개최되고 있는 카레 및 향신료 국제심포지엄은 국내외 카레 및 향신료 연구의 지적 교류의 장으로서 자리매김했다. 이번 카레 및 향신로 국제심포지엄도 ‘카레’에 대한 다양한 연구 발표를 통해 건강한 식문화 정착에 기여하는 자리가 됐다.

오뚜기 관계자는 “카레 및 향신료 국제 심포지엄이 카레와 향신료 연구의 지적 교류의 장으로서 앞으로도 건강한 식문화 정착에 기여하는 행사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sense83@mt.co.kr  |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