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신동빈 롯데 회장, 아일랜드서 글로벌 유통사 CEO 만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럽 출장길에 오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사진)이 아일랜드에서 글로벌 유통·소비재 회사들의 최고경영자(CEO)들을 만난다.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도 힘을 싣는다.

롯데는 신 회장이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열리는 CGF(The Consumer Goods Forum·소비재포럼) 글로벌 서밋에 참석한다고 15일 밝혔다.

해당 전시에서 롯데는 그룹 현황과 식품, 유통 사업의 주요 포트폴리오뿐만 아니라 바이오, 헬스케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메타버스 체험 등 신성장동력사업을 소개한다.

특별히 이번 전시장에는 롯데 사업과 함께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을 알리는 리플릿과 홍보 배너를 배치한다. 82인치 메인 스크린에 부산세계박람회 홍보영상을 상영한다.

CGF는 세계인의 더 나은 삶을 위한 논의와 지식공유의 장을 마련한다는 취지로 1953년 설립된 소비재 업계의 글로벌 협의체다. 세계 70여개국, 400여개 소비재 제조사 및 유통사가 참여하고 있다. CGF의 대표 회원사로는 아마존, 월마트, 까르푸, 이온, 코카콜라, 네슬레, 다농 등이 있다. 롯데는 2012년부터 가입해 활동해왔다.

신 회장이 CGF 글로벌 서밋에 참석하는 것은 7년 만이다. 공식 홍보 부스에서 뿐만 아니라 글로벌 그룹 최고경영자들과 함께하는 별도의 비즈니스 미팅도 참여한다.

신 회장은 최근 유럽 출장을 위해 출국했으며 아일랜드 외에도 주요 유럽 국가를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