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세븐일레븐, '토끼소주' 판매 시작… 고급소주 경쟁 참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븐일레븐이 토끼소주 판매를 시작한다. 사진은 모델들이 토끼소주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제공=세븐일레븐
'박재범 소주' 등 프리미엄 소주 시장이 관심을 받으면서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시장 선점에 나섰다.

세븐일레븐은 프리미엄 소주 '토끼소주'를 오프라인 최초로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토끼소주는 2011년 브랜든 힐 토끼소주 대표가 한국 전통 양조장에서 영감을 받아 귀국 후 뉴욕의 주조장에서 처음 만든 술이다. 토끼소주의 이름은 한국인의 정서를 담아 '달토끼 설화'를 모티브로 한다.

토끼소주는 뉴욕 고급 한식당을 중심으로 선보이며 한인사회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입소문을 탔다. 현재 뉴욕 내 100여곳 음식점에서 판매되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이 토끼소주를 들여와 오프라인에서 판매를 시작했다. 출시된 상품은 '토끼소주 화이트'(375㎖)와 '토끼소주 블랙'(375㎖) 2종이다. 100% 찹쌀로 담근 전통주를 발효시키고 이를 증류해 상품화했다. 각종 감미료나 첨가물이 없어 깔끔하고 고소한 쌀향을 느낄 수 있다.

토끼소주 화이트는 알코올 도수 23도로 옅은 바닐라 향과 함께 허브 향이 은은하게 올라온다. 토끼소주 블랙은 40도이며 찹쌀의 풍미를 베이스로 달콤한 과일의 풍미까지 복합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 묵직하고 뚜렷한 바디감과 깔끔한 목넘김이 특징이다.

남건우 세븐일레븐 주류MD는 "최근 프리미엄 전통주 시장이 확대돼 다양한 주종과 색다른 칵테일 레시피 등이 SNS를 통해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토끼소주 도입을 통해 세븐일레븐이 해당 시장을 선점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7월에는 임창정의 소주한잔 출시도 앞두고 있으며 앞으로도 다채로운 주류를 선보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