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타력 회복한 KT 박병호, 1000타점 달성에 -7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위즈와 LG트윈스의 경기, kt 박병호가 5회초 무사 2,3루 상황에 2타점 적시타를 친 후 더그아웃을 향해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22.4.19/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국민거포 KT 위즈의 내야수 박병호(36)가 프로 통산 1000타점을 앞두고 있다.

KBO리그 대표 거포 라인의 계보를 잇고 있는 박병호는 20일까지 개인 통산 993타점으로 1000타점 달성 가시권에 있다.

박병호가 1000타점을 달성할 경우 KT 팀 소속 최초이자 리그 역대 21번째가 된다.

최근 화끈한 장타력을 회복하며 14홈런을 기록중인 박병호는 리그 홈런 부문에서 독주하며 명성에 걸맞은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박병호는 KBO리그에서 타점과 관련된 굵직한 기념비적인 기록들을 세워온 바 있다.

2012시즌부터 2015시즌까지 KBO리그 최다인 4시즌 연속 타점 부문 1위에 올라 그 어느 누구도 달성하지 못한 신기록을 달성했다. 특히 박병호가 2015시즌 기록한 146타점은 KBO리그 역대 한 시즌 최다 타점으로 아직까지 깨지지 않는 기록으로 남아있다.

해외 진출 이후 KBO리그로 복귀한 2018시즌에도 100타점을 올리며 리그 최다 기록인 5시즌 연속 100타점(2012-18, 2016-17 해외진출)을 최초로 기록하기도 했다.

20일 현재 37타점으로 리그 타점 부문 공동 1위에 올라있는 박병호는 현재 페이스를 유지한다면 2018년 이후 4년 만에 다시 100타점 고지도 넘어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KBO는 박병호가 1000타점을 달성할 경우 표창 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