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GS25, 충전은 점포 · 결제는 신용카드 처럼 가능한 3세대 교통카드 선봬

선불형 카드 최초, 교통카드 분실 시 카드 번호 조회 통해 잔액 환불 가능한 기능 탑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국 신용카드 사용처에서 사용 가능한 차세대 교통카드가 나온다.

최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기존의 교통카드를 뛰어넘은 새로운 3세대 교통카드인 '신용결제교통카드'를 선보였다. 해당 교통카드는 GS25에서 단독 운영되는 '킹정카드' 1종과 캐시비에서 운영되는 '로카모빌리티카드' 2종이다. 가격은 4,000원.

*GS25는 교통카드를 주로 사용하는 학생들을 위해 최근 1020세대가 가장 많이 사용한다는 '킹정(정말 인정하다)'이란 단어를 사용해 '신용결제교통카드'를 '킹정카드'로 네이밍 했다.

'신용결제교통카드'는 구매 후 별도의 가입 절차 없이 교통카드 사용처에서 언제든지 쉽고 편리하게 충전 및 사용이 가능하며 전국 모든 신용카드 사용처에서도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신용카드처럼 결제 시 소득공제가 자동으로 반영되며, 선불형 카드로는 최초로 교통카드 분실 시 카드 번호를 통해 잔액 조회 및 환불 처리가 가능하다.

GS25는 신용카드와 교통카드 기능이 합쳐진 3세대 교통카드가 정상 등교가 시작된 현시점과 맞물려 10대 학생들을 중심으로 큰 호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일평 GS리테일 서비스기획팀 MD(매니저)는 "이번 신용결제교통카드는 기존 교통카드의 불편함을 보완하고 한 단계 발전시킨 고객 친화형 상품"이라며, "GS25는 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이 더 편리하고 활용 가치가 높은 서비스 상품들을 발굴해 유통가 서비스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