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현대백화점, 1분기 백화점 '방긋'·면세점 '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와 해제로 현대백화점의 영업이익과 매출액이 모두 증가했다. 더현대 서울 워터풀가든 전경. /사진=현대백화점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 여파로 현대백화점의 영업이익과 매출액이 증가했다. 면세점 영업손실은 140억을 기록하며 적자를 이어갔다.

현대백화점은 연결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889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36.7% 증가했다고 10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36.8% 증가한 9344억원, 당기순이익은 35.1% 늘어난 754억원으로 집계됐다.

백화점 부문 매출은 9.2% 증가한 5433억원, 영업이익은 35.2% 늘어난 1027억원을 기록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 증가세가 둔화하고 소비 심리가 개선되며 매출이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면세점 매출은 97.0% 늘어난 4243억원이며 영업손실은 140억원을 기록했다. 이에 면세점 관계자는 "중국 내 방역봉쇄정책 등의 영향으로 영업환경이 좋지 않았음에도 수입 화장품 등 핵심 상품군 판매가 지속적으로 늘어나 매출이 97.0% 증가했다"며 "이익률 하락 영향으로 전년 대비 영업적자는 소폭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