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고용 빅3' 쿠팡, 尹 취임식 간다… "일자리 창출 공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한승 쿠팡 대표(사진)가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한다. 유통 플랫폼 대표이자 국내 고용시장에 기여한 점을 높게 평가받은 것으로 보인다.

9일 업계에 따르면 오는 10일 국회에서 열리는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에 강한승 쿠팡 대표가 초청받아 참석하기로 했다.

윤 당선인의 쿠팡 대표 초청은 일자리 창출 기여도를 높이 산 것으로 전해졌다. 쿠팡은 삼성전자, 현대자동차에 이어 국내 3위 고용 기업이다. 2021년 말 기준 쿠팡의 직원 수는 6만6454명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2020~2021년) 동안 약 4만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했다.

쿠팡은 국내 대표 커머스 플랫폼으로 창사 12년 만에 매출 20조원을 돌파하는 등 가파른 성장을 이뤘다. 전국에 물류센터를 세워 빠른 배송 시스템을 완성하고 지역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윤 당선인은 쿠팡 등 플랫폼 규제 혁신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선거운동 당시 "규제는 사회 발전을 가로막는 암적인 존재"라며 "플랫폼 업계의 역동성이 저해되지 않도록 최소 규제만 필요하다"는 입장을 보였다.

윤 당선인 취임식에는 쿠팡 외에도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 대표와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 대표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