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KT, '디지털-X 서밋 2022'서 디지털전환 전략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T가 ‘기업의 일하는 방식의 변화에 디지털기술을 더하다’라는 주제로 전날 온라인으로 개최한 ‘디지털-X 서밋 2022’를 디지털플랫폼기업(DIGICO)의 다양한 사업 발전 방향과 사례 등을 발표했다./사진=KT
KT가 ‘기업의 일하는 방식의 변화에 디지털기술을 더하다’라는 주제로 전날 온라인으로 개최한 ‘Digital-X Summit 2022’를 디지털플랫폼기업(DIGICO)의 다양한 사업 발전 방향과 사례 등을 발표했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Digital-X Summit’ 콘퍼런스에서는 디지털전환(DX)이 필요한 기업들에게 유용하고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인공지능컨택센터(AICC), 로봇, 통신DX, 안전DX 등 ‘일하는 방식의 변화에 디지털기술을 더하다’라는 주제로 KT의 핵심 사업을 설명하고 이를 적용한 고객 사례가 공개됐다.

구현모 KT 대표는 환영사에서 “DX를 통한 일하는 방식의 변화는 이제 대기업, 정부, 지자체뿐 아니라 중소기업, 소상공인까지 가능한 시대”이며 “KT가 고객의 변화의 과정에서 함께할 준비된 파트너”라고 강조했다.

첫 번째 파트에서는 ‘일하는 방식의 변화에 인공지능(AI)를 더하다’를 주제로 AI/빅데이터 본부장 최준기 상무가 ‘AICC의 추진현황 및 발전방향’을, 기업고객본부장 박정준 상무가 AICC 기술을 도입한 홈쇼핑과 외식업계 사례 등을 발표했다.

‘일하는 방식의 변화에 로봇을 더하다’라는 주제로 구성된 두 번째 파트에서는 이상호 AI로봇사업단장이 ‘로봇사업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발표를 하고 기업고객담당 이길욱 상무가 KT로봇을 도입한 호텔과 레스토랑 등의 사례를 소개했다.

세 번째 파트는 통신 사업 관련한 사업 내용으로 ‘일하는 방식의 변화에 통신을 더하다’라는 주제로 민혜병 엔터프라이즈 서비스DX 본부장이 ‘통신DX 적용을 통한 기업가치의 혁신’을 발표했다. 주요 사업 사례로는 양방향 예약알림, 위협알림 차단, 5세대 이동통신(5G) MEC 등의 KT 통신DX 기술을 적용한 대학병원, 금융사, 카페, 비행장, 사관학교를 소개했다.

네 번째 파트는 DX플랫폼사업본부장 김영식 상무가 ‘AI를 활용한 안전한 사업환경 조성’을, 노형래 기업고객담당이 KT 산업안전DX 기술을 도입한 건설사, 자동차 회사의 사례를 각각 발표했다.

신수정 KT 엔터프라이즈 부문장은 “KT가 대기업, 중소기업, 공공기업, 지자체, 중소상인 등 여러 분야의 DX 추진에 더욱 훌륭한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은정 yuniya@mt.co.kr  |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