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GS25, '딸기샌드위치'에 이어 '제주말차딸기샌드위치' 추가 … 농가살린다

코로나19로 줄어드는 딸기 행사에 GS25가 딸기 상품 늘려 농가 소득 증진 기여에 힘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본격적인 딸기의 계절이 도래하며 유통가의 딸기 상품 도입이 확대되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지난해 11월 딸기샌드위치 출시에 이어 '제주말차딸기샌드위치'를 추가로 선보이며 딸기샌드위치 라인업을 2종으로 확대했다.

제주말차딸기샌드위치는 제주산 녹차와 말차가 들어가 달콤쌉싸름한 연녹색의 말차 크림이 딸기와 잘 어우러진 샌드위치다. 가격은 3000원이다.

GS25가 앞서 선보인 딸기샌드위치는 과일 샌드위치라는 새로운 카테고리를 개척하며 선보인 상품으로 매년 11월부터 이듬해 4월까지 한정 기간에만 운영됨에도 누적 판매 1800만개를 넘긴 대표 샌드위치다.

GS25의 딸기샌드위치 2종에는 가장 향이 좋다고 알려진 설향 품종의 딸기가 사용된다. 당도는 약 12브릭스(brix), 중량은 15그램(g) 내외의 중상급 딸기 4개가 들어간다.

GS25는 이번 시즌 딸기샌드위치와 딸기 관련 디저트의 판매량을 고려했을 때 이에 사용되는 딸기의 양은 원물 기준으로 약 500톤 규모가 될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이를 위해 GS25의 원재료 구매 담당자는 딸기샌드위치 등의 안정적 공급을 위해 출시 6개월 전인 매년 5월부터 논산, 고령, 산청, 하동 등 전국의 딸기 유명 재배지를 돌며 딸기 원물의 공급 협의를 마쳤다.

코로나19로 각종 딸기 체험, 축제 등 행사가 이전만큼 활발하지 않아, 하루 최고 10톤의 딸기 물량이 소요되는 GS25의 딸기샌드위치 2종은 딸기 재배 농가 소득 증진에도 기여하고 있는 상품으로 자리매김 했다.

문지원 GS리테일 샌드위치 MD는 “GS25의 딸기샌드위치는 이제 하루 최대 10톤의 딸기 물량이 소요되는 대표적인 제철 베스트 상품으로 자리매김했다.”며 ”이번에 선보이는 제주말차딸기샌드위치의 라인업 확대로 코로나19로 위축된 우리 딸기 재배 농가에도 보탬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지난해 11월 딸기샌드위치 출시에 이어 '제주말차딸기샌드위치'를 추가로 선보이며 딸기샌드위치 라인업을 2종으로 확대했다.(GS25 제공)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