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1%로 1000만원 대출 받아요" 다음주부터 소상공인 '희망대출플러스' 신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피해를 겪는 중신용 이상 소상공인들은 다음주부터 1%대 초저금리로 대출해주는 '희망대출플러스'를 신청할 수 있다. 사진은 서울 명동거리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는 모습./사진=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피해를 겪는 중신용 이상 소상공인들은 다음주부터 1%대 초저금리로 대출해주는 '희망대출플러스'를 신청할 수 있다.

금융위원회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중신용 이상 소기업·소상공인의 피해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희망대출플러스 총 8조6000억원을 오는 24일부터 신규 공급한다고 18일 밝혔다.

희망대출플러스는 지난해 말부터 지속되고 있는 강화된 거리두기 조치로 누적된 소상공인의 피해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신용도에 따라 1~1.5% 초저금리로 1000만원까지 대출하는 총 10조원 규모의 정책자금이다.

희망대출플러스는 저신용 대출인 소진공 융자(1조4000억원), 중신용 프로그램인 지역신보 특례보증(3조8000억원), 고신용 시중은행 이차보전 4조8000억원으로 구성됐다. 소상공인 1·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 등 타 정책자금을 받은 경우에도 중복해서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저신용·중신용·고신용 프로그램 중 1가지만 신청할 수 있다.

중신용 프로그램은 '개인신용평점 745 ~ 919점(나이스평가정보 기준, 구 신용등급 2~5등급)'이 대상이다. 업자별 1000만원 한도로 5년(1년거치 4년 분할상환)간 지원한다. 금리는 최초 1년간은 1%, 2~5년차는 협약금리(CD금리+1.7%포인트)를 적용한다. 보증료(0.8%)는 1년차 전액 면제, 2~5년차는 0.2%포인트 감면(0.8→0.6%)해 지원한다. 신규 운전자금 대출과 기존대출 대환 모두 신청할 수 있다. 대환대상 채무는 3개월 이상 경과한 상호저축은행, 캐피탈사, 신용카드사(카드론)의 신용대출에 한해 지원한다.

고신용 프로그램은 사업자별로 1000만원 한도로 최대 1년간 지원, 금리는 1.5%를 적용한다. 예산 소진시(1000억원)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신규 운전자금 대출과 기존 대출 대환 모두 가능하다. 대환대상 채무는 신청은행의 기존 대출에 한해 지원한다. 개인신용평점 920점 이상(나이스평가정보 기준, 구 신용등급 1등급)이 대상이다.
표=금융위



대출 신청도 5부제


신청 대상자는 지역신보·은행 등 창구 방문뿐만 아니라 시중은행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서도 비대면 신청·접수가 가능하다. 또 한꺼번에 인원이 몰리는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온·오프라인에서 오는 24일부터 다음 달 11일까지 신청 첫 3주간은 대표자 주민등록번호상 출생연도 끝자리 기준 5부제를 운영한다. 월요일은 출생연도 끝자리 1·6, 화요일은 2·7, 수요일은 3·8, 목요일은 4·9, 금요일은 5·0 등이 해당한다.

저·중·고신용 프로그램 중 1가지만 신청 가능하며 소진공의 '일상회복특별융자'를 지원받은 경우는 추가 신청이 불가하다. 또 국세 및 지방세 체납, 금융기관 연체, 휴·폐업중인 사업체와 보증(지역신보)·대출(은행) 제한업종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소상공인 대표자의 개인신용평점은 나이스지키미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금융위 관계자는 "최근 정부나 신용보증재단을 사칭한 방역지원금, 특별융자 등 전화상담을 유도하거나 유알엘(URL)을 클릭하도록 하는 보이스피싱(스팸) 문자가 무작위로 발송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궁금하거나 의심스러운 문자를 받았을 경우 지역신보, 은행 등 관계기관으로 연락해 사실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안전하다"고 강조했다.
박슬기 seul6@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