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지난해 쿠팡서만 34조 썼다… '36조 결제' 이커머스 1위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한국인이 가장 많이 돈을 쓴 이커머스 서비스는 네이버로 확인됐다. /사진제공=와이즈앱·리테일·굿즈
지난해 한국인이 가장 많이 돈을 쓴 이커머스 서비스는 네이버로 결제액은 36조916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쿠팡, SSG닷컴(+이베이코리아), 배달의 민족, 11번가 순이라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12일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에 따르면 지난해 한국인이 가장 많이 결제한 상위 5곳 이커머스 서비스의 결제금액을 추정해 발표했다.

결제추정금액이 가장 큰 이커머스 서비스인 네이버는 작년 36조916억원으로 전년의 27조5234억에서 31% 증가했다.

이어 쿠팡은 작년 34조2071억원으로 전년의 22조1575억원에서 54% 늘었다.

세번째로 결제추정금액이 큰 곳은 SSG닷컴으로 2020년 22조2801억원에서 2021년 23조8524억원으로 7% 확대됐다. 이는 작년 이마트의 이베이코리아 인수로 SSG닷컴과 이베이코리아를 합산한 결제추정금액이다.

별도 기준으로는 SSG닷컴은 2020년 4조9920억원에서 2021년 6조2261억원으로, 이베이코리아는 2020년 17조2880억원에서 2021년 17조6262억원으로 증가했다.

네번째로 결제추정금액이 높은 배달의 민족은 2020년 10조6645억원에서 2021년 18조7166억원으로 76% 증가해 5곳 가운데 가장 큰 성장률을 보였다.

다섯번째로 결제추정금액이 큰 11번가는 2020년 11조1586억원에서 2021년 13조1966억원으로 18% 확대됐다.

이번 조사는 만 20세 이상 한국인 표본조사로 신용카드, 체크카드, 계좌이체, 휴대폰 소액결제로 결제한 금액을 기준으로 했으며 법인카드, 법인 계좌이체, 기업 간 거래는 포함되지 않았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