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서강대와 손잡은 파리바게뜨, ‘스마트’ 매장으로 거듭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명욱 파리크라상 각자대표이사(왼쪽부터), 황재복 파리크라상 각자대표이사, 심종혁 서강대학교총장, 정현식 서강대학교 산학협력단장이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파리크라상
파리바게뜨가 디지털 전환에 박차를 가한다.

파리바게뜨를 운영하는 SPC그룹 계열사 파리크라상은 서강대학교와 AI(인공지능) 산학협력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파리크라상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서강대학교와 함께 푸드 프랜차이즈에 특화된 고유의 AI 수요예측 모델을 연구·개발한다. 최신 ICT 기술을 이용한 다양한 협력을 도모할 예정이다.

먼저 파리바게뜨 16개 직영점과 일부 가맹점 대상으로 AI 머신러닝 기반 판매 수요예측 시스템을 도입할 계획이다. AI 머신러닝 기반 판매 수요예측 시스템은 과거 판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날짜(공휴일·요일·월) 지수 ▲날씨(기온·습도·강수량·미세먼지 등) 지수 ▲점포 주변 유동인구 데이터와 함께 ▲프로모션 ▲점포 면적 등 다양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AI가 판매 패턴을 분석하고 예측 수량을 산출한다.

AI 산학 공동 연구개발 프로그램 수행 및 정보 교류를 비롯해 교육 및 초청 세미나 개최, 서강대학교 학생들의 인턴십 및 현장실습, 취업 연계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황재복 파리크라상 대표이사는 “이번 산학협력 프로젝트로 빅데이터와 AI를 활용한 운영 시스템을 적극 도입해 고객 편의와 가맹점 운영 효율을 모두 높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종혁 서강대학교 총장은 “본교는 모든 학문에 인공지능 분석기법 적용을 탐구하는 ‘X + AI’ 교육과정을 선제적으로 도입하는 등 AI 연구를 강화하고 있어 파리크라상과 더욱 발전적인 산학협력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