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펭수 테마파크' 나올까… 인터파크, EBS와 공간사업 위해 맞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성기호 EBS 스마트사업센터 센터장(왼쪽)과 김동식 인터파크 액티비티사업부 상무가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인터파크
인터파크와 EBS가 EBS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문화체험공간을 구축하고, 활성화하는데 손을 맞잡았다. 인터파크는 EBS와 실내외 문화체험공간사업 구축 및 활성화 방안에 대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일 밝혔다. 

지난 1일 경기도 고양시 EBS 본사에서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으로 인터파크와 EBS는 공간사업에 있어 ▲EBS IP(지적재산권)를 활용한 공간 기획 및 컨설팅 ▲EBS 공간사업 입장권 통합 시스템 제공 및 판매대행 ▲공동 홍보 및 마케팅 분야에서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그 일환으로 양사는 컨소시엄을 이뤄 '파주놀이구름 전시운영 민간위탁운영자 선정사업' 입찰에 참여한다. 파주놀이구름(약 4600㎡)은 EBS 교육철학과 캐릭터 IP를 기반으로 조성한 가족친화형 어린이 문화체험 공간으로 지난 10월 정식 개관했다.

향후에도 양사는 지방자치단체 시설의 공간 컨설팅을 통해 전국 각지에 EBS의 교육철학과 방송 프로그램 및 캐릭터 IP를 활용한 새로운 실내외 테마시설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인터파크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이동 동선에 따른 공간 대비 판매량 및 가격을 예측하는 등 차별화된 체험형 콘텐츠와 마케팅 전략으로 시설 활성화를 꾀한다는 방침이다.

성기호 EBS 센터장은 "공간 사업에 인터파크와 힘을 모으게 돼 매우 기쁘다"며 "양사가 오랜 기간 각자의 영역에서 쌓아온 노하우와 네트워크, 시스템 등 강점을 적극 접목해 국내 최고 최신의 미래형 유아 어린이 체험 공간을 조성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동식 인터파크 상무는 "이번 협약을 통해 인터파크는 티켓 판매 대행 플랫폼에서 더 나아가 지자체, 방송사가 함께 시너지를 발휘하는 새로운 발전모델을 만들어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파주놀이구름을 비롯해 양사가 만들어갈 다양한 공간에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