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LG생활건강, 정기 임원인사 단행… 이창엽 부사장 COO 선임

임원 승진 2명·여성임원 1명 등 8명 신규 선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생활건강은 사업본부장으로 이창엽 부사장을 선임한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이창엽 부사장. /사진제공=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은 사업본부장으로 이창엽 부사장을 선임한다고 25일 밝혔다. 이창엽 부사장은 12월1일부터 뷰티(화장품)과 생활용품(HDB) 사업을 총괄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 부사장은 LG생활건강이 2019년 북미 '더 에이본 컴퍼니'를 인수하면서 에이본 최고경영자(CEO)로 영입된 후 올해 초부터 에이본을 포함한 LG생활건강의 미국과 캐나다 사업을 담당해왔다. 이 부사장은 한국과 북미에서 30년 이상 글로벌 소비재 회사에서 근무하며 마케팅과 영업을 비롯해 총괄 책임자로 회사를 운영해 온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콜게이트와 피앤지의 아시아와 북미 사업장에서 근무했고 이후 허쉬 한국 법인장, 해태제과 마케팅 총괄 업무를 담당했다. 농심켈로그 대표 등을 역임한 뒤 2019년까지 한국코카콜라에서 13년간 대표로 근무하며 소비재 분야에서 깊이 있는 경험을 쌓았다. 1967년생인 이창엽 부사장은 텍사스대학교 오스틴캠퍼스에서 회계학을 전공하고 컬럼비아대학교 경영대학원에서 MBA를 취득했다.

류재민 LG생활건강 소비자안심센터장(CRO)은 부사장으로 승진했고 장병준 LG생활건강 생산총괄은 전무로 승진했다. 신규 임원으로는 이건화 디지털사업부문장, 전현욱 헤어&바디케어연구부문장, 이병일 해외사업지원부문장, 서주완 데일리뷰티사업총괄, 민경환 지적재산부문장, 이계춘TR마케팅부문장, 김형호 울산공장장, 이희곤 음료사업총괄 등 8명이 선임됐다.
LG생활건강은 사업본부장으로 이창엽 부사장을 선임한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류재민 LG생활건강 부사장. /사진제공=LG생활건강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