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한국프랜차이즈協-환경부·서울시·요기요 다회용 배달용기 활성화 MOU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현식·이하 협회)가 서울시 내 다회용 배달용기 사용 활성화를 통해 코로나19 이후 폭증하는 플라스틱 사용량 감축에 나선다.

협회는 지난 9일 서울특별시청에서 환경부, 서울시, 요기요(위대한상상), 잇그린 등과 ‘다회용 배달용기 사용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최근 배달 시장 성장에 따라 플라스틱 일회용기 사용량이 크게 늘면서, 다회용기 사용 확산을 통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감축하고자 체결됐다.

강석우 프랜차이즈산업협회 상근부회장은 “배달·포장 판매는 지난 2년여 간 외식업계의 유일한 생존수단이었으나, 1회용품 사용량도 증가해 업계에서도 우려가 컸다”면서 “문제 개선을 위한 다회용기 사용이 그간 비용 문제로 쉽지 않았으나, 앞으로 업계 및 소비자에 확산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협회는 이후 서울시 전 자치구에 다회용기 사용이 확산되도록 회원사를 대상으로 홍보하고 소속 가맹점의 참여를 적극 독려한다는 계획이다.

또 서울시와 환경부는 정책 수립 및 지원, 서울시구청장협의회는 전 자치구 확산 독려, 요기요는 앱 내 기능 도입을 맡는다. 

서울시, 요기요, 잇그린은 지난 4주간 강남구 일대 음식점 100곳에서 시범사업을 진행, 소비자와 참여 업체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바 있다. 협약에 참여한 민·관은 향후 서울시 전역에 확산되도록 적극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이번 협약시에는 공공 부문에서 홍정기 환경부 차관, 조인동 서울시 행정1부시장, 이성 서울시구청장협의회장(구로구청장)과 민간 부문에서 강석우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상근부회장, 강신봉 위대한상상 대표업무집행자, 이준형 잇그린 대표가 참여했다.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제공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