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제과, 우리 농산물 상생 프로젝트 ‘제주감귤 빼빼로’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우리 농산물 상생프로젝트’의 두 번째 제품으로 ‘제주감귤 빼빼로’를 선보였다.

롯데제과의 ‘우리 농산물 상생 프로젝트’는 국내 농산물을 적극 활용하여 소비 촉진을 돕고 색다른 맛의 빼빼로를 선보여 고객의 호기심을 자극한다는 취지로 전개하고 있는 빼빼로의 사회공헌 사업이다. 

작년 첫 선을 보였던 이천쌀로 만든 ‘우리쌀 빼빼로’가 생산물량 10만여 개가 완판되는 등 좋은 반응을 얻으며 프로젝트를 지속할 수 있는 추진력을 얻게 됐다.

‘제주감귤 빼빼로’는 제주산 감귤을 사용, 싱그러운 맛과 향을 그대로 담았다. 이 제품은 막대 과자에 감귤쿠키와 감귤초콜릿을 입혀 특유의 달콤하면서도 상큼한 맛을 선사, 지금까지 없던 새로운 빼빼로의 맛을 경험할 수 있다. 대형 마트나 편의점, 슈퍼마켓 등 전국 전 유통점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가격은 다른 빼빼로와 같은 1500원이다.

한편 롯데제과는 빼빼로의 수익금으로 지역아동센터 건립 사업인 ‘스위트홈’을 9년째 지속하고 있으며 ‘빼빼로 나눔 캠페인’을 통해 다양한 사회복지 단체에 빼빼로를 기부하고 있다. 

작년부터는 어린이 놀이공간 건립사업인 ‘스위트스쿨’과 ‘지역 농산물 상생 프로젝트’를 추가하였으며 올해도 소비자 참여형 기부 이벤트 ‘빼빼로 기부 사진관’을 전개하고 있다. 롯데제과는 향후에도 빼빼로를 내세운 다양한 사회 공헌 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롯데제과 제공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