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맥도날드, 할로윈 맞아 무시무시한 녀석이 나타났다!

할로윈과 함께 즐기는 ‘1955 스모키 더블 베이컨’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맥도날드가 할로윈을 맞아 ‘1955 스모키 더블 베이컨’을 7일(목) 한정 출시하고 컬래버레이션 코스터 4종을 선보였다.

‘1955 스모키 더블 베이컨’은 맥도날드가 탄생한 1955년 당시의 오리지널 버거 맛과 노하우를 그대로 담은 ‘1955 버거’에 바삭하게 구운 베이컨과 특제 바비큐 소스를 추가해 풍성한 고기 맛을 선사하는 메뉴다. 

육즙을 꽉 가둬낸 두툼한 순 쇠고기 패티와 고소한 베이컨 2장이 만나 입 안 가득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다. 여기에 강렬한 스모키 향을 지닌 그릴드 어니언과 바비큐 소스, 아삭한 양상추와 토마토까지 더해 꽉 찬 식감과 든든한 포만감을 즐길 수 있다. 

또한, 맥도날드는 오는 10월 14일(목)부터 27일(수)까지 ‘1955 버거’ 세트와 ‘1955 스모키 더블 베이컨’ 세트 구매 고객에게 환타와 컬래버레이션한 코르크 소재의 ‘코스터’ 1종을 랜덤 증정한다. 

코스터는 4종으로 구성됐으며, 후렌치 후라이, 호박, 박쥐 등으로 할로윈 무드를 유쾌하게 풀어낸 디자인으로 소장 욕구를 자극한다. 홈카페는 물론, 피크닉을 즐길 때 음료 컵 받침으로 활용하면 톡톡 튀는 매력과 유니크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어 포인트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뿐만 아니라, 맥도날드는 할로윈 시즌을 기념해 10월 14일(목)부터 31일(일)까지 모든 메뉴 구매 시 할로윈 스페셜 패키지로 제작된 음료 컵, 쇼핑백에 제품을 담아 제공할 예정이다. 

맥도날드는 할로윈 특유의 감성으로 매장 내외부를 장식해 고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며, 청담DT점, 고양삼송DT점, 부산황령DT점은 외부 전체를 대형 호박 캐릭터로 랩핑해 깜짝 변신한 매장을 만나볼 수 있다.

맥도날드 ‘1955 스모키 더블 베이컨’의 가격은 단품 6,400원, 세트 7,900원, 맥런치 적용 시 세트 6,900원으로 전국 맥도날드 매장에서 10월 27일까지 한정 판매된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많은 고객들이 맥도날드에서 보낸 할로윈을 더욱 특별하게 기억할 수 있도록 풍성한 맛부터 특별한 디자인의 굿즈와 매장 랩핑까지 오감을 만족시킬 수 있는 새로운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할로윈 맛집 맥도날드에서 소중한 이들과 함께 잊지 못할 이색적인 분위기를 경험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맥도날드 제공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