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카페24, 美 대형 온라인몰 '위시' 연동...글로벌 100여개국 판로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카페24가 미국의 대형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위시(Wish)'와 함께 국내 기업들의 해외 판로를 확대한다.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대표 이재석)'는 자사 마켓통합관리 서비스에 위시를 신규 연동했다고 밝혔다. 온라인 사업자들은 카페24 마켓통합관리를 통해 자사 쇼핑몰(D2C, Direct to Consumer)에 등록한 상품을 북미∙유럽∙아시아∙남미∙아프리카∙오세아니아 등 위시가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는 100여개국에 손쉽게 판매할 수 있다.
카페24가 미국의 대형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위시(Wish)'와 함께 국내 기업들의 해외 판로를 확대한다.(카페24 제공)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본사를 둔 위시는 지난 2010년 출범 후 빅데이터에 기반한 '즐거운 쇼핑 경험'을 모토로 성장해왔으며, 올해 2분기 기준 월별 평균 사용자는 9000만명에 달한다. 현재 위시를 통해 전 세계 50만명 이상의 사업자가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카페24와 위시의 이번 연동은 특히 북미와 유럽에 진출하려는 사업자들에게 활용도가 높다. 두 지역은 위시의 성장세가 도드라지고 있으며, 위시 자체 물류 서비스인 'FBW(Fulfillment by Wish)'가 갖춰져 있다. 글로벌 각국 사업자들이 북미∙유럽에 상품을 빠르고 간편히 배송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카페24는 앞으로도 위시와의 협업을 면밀히 확대하면서 국내 기업의 글로벌 성공에 기여할 계획이다. 위시가 계속해서 서비스 지역과 국가를 넓혀가고 있기에 향후 더 큰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다. 위시 역시 카페24와의 협업 기반으로 글로벌 각국에서 인기가 높은 한국 상품들을 폭 넓게 선보일 예정이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한류 열풍이 여전히 거센 가운데 글로벌의 수많은 국가가 한국 사업자에게 성장 무대가 될 수 있다”며 “견고한 서비스를 보유한 유수의 기업들과 초연결을 지속해서 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