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사장 용돈 1000원' 선택 항목 넣은 치킨집… "가지가지하네" vs "안 하면 그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2일 각종 커뮤니티에 치킨 배달 항목에 '용돈'을 넣은 치킨집이 주목 받았다. 누리꾼들은 해당 항목을 보고 "가지가지 하네"같은 부정적인 반응과 "체크 안 하면 그만"이라며 민감하게 반응할 필요 없다는 쪽으로 나뉘어졌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커뮤니티 캡처
한 치킨 프랜차이즈 가맹점에서 배달 항목에 '용돈'을 넣자 일부 누리꾼들이 "재미도 없고 센스도 없다"고 지적했다.
반면 체크를 안 하면 될 사항이라며 민감하게 반응하지 말라는 이들도 있었다.

지난 12일 각종 커뮤니티에 '치킨 이거 뭐죠?'라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치킨을 주문할 때 추가로 선택할 수 있는 항목이 캡처돼 있다. '사장 용돈,, ㅎ', '직원 용돈,, ㅎ' 항목을 선택하면 배달 총 금액에서 1000원이 추가된다. '[에이 모르겠다 회식해라] 내가 쏜다'라는 항목을 누르면 5000원을 더 낼 수 있다.

해당 항목을 본 누리꾼 중 "센스 있고 위트 있을 줄 알고 그러나 본데 그닥", "가지가지하네", "치킨 집중에 개념 제일 없는 곳 같음"이라며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는 이들도 있었지만 "체크 안 하시면 되죠", "안 하면 그만"이라며 그다지 문제될 것이 없다는 반응도 있었다.

과거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스파게티 1인분을 1만2900원에 판매하는 가게가 '고생하는 사장님을 위한 용돈'이라며 100원을 추가 항목으로 넣은 것이 주목받은 적이 있었다. 당시 누리꾼들은 100원은 부담이 없다며 선택할 의무도 없어 특별히 기분 나쁠 이유가 없다고 반응하기도 했다.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