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크린토피아, 전문경영진 영입 … 세탁 프랜차이즈로서 공격적인 R&D 혁신 추진 포부 밝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탁 전문 기업 크린토피아(대표 변성현)가 새로운 도약을 준비한다.

크린토피아는 이범택 전 회장이 1992년 회사를 설립한 이래로 지난 29년간 세탁 서비스 자리를 지켜온 선진형 세탁 전문기업이다. 현재 국내 최고의 세탁 설비와 전국 135개 지사 및 3천여개의 점포망을 기반으로 가정용 세탁뿐만 아니라 의료 세탁 분야까지 탁월한 경쟁력을 선보이며 지속적으로 성장해 오고 있다.

이범택 전 회장은 오는 2022년 30주년을 맞이하는 크린토피아가 세탁 시장의 변화에 더욱 빠르게 대응하고 공격적으로 확장하기 위해 자본력과 전문성을 가진 추진 주체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고심 끝에 기업 매각을 결정하게 되었다.

이범택 전 회장 퇴임 후 크린토피아를 이끌게 된 변성현 CEO는 다양한 전략업무 수행 경험과 다년간의 임원 경력을 보유한 전문경영인이다. 최근에는 국내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의 임원으로서 프랜차이즈 업계 전반에 대한 풍부한 지식과 경험을 쌓은 바 있다.
크린토피아 변성현 대표 (크린토피아 제공)

변성현 CEO는 취임사를 통해 고품질의 서비스를 합리적 가격으로 편리하게 제공해야 한다는 본원적 경쟁력을 강화함과 동시에 고객 경험을 고도화할 새로운 동력을 추가함으로써 세탁 업계의 압도적 절대 강자로 회사를 한단계 더 성장시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크린토피아의 성장과 발전에 함께 한 회사 임직원들과 지사/점주들에 대한 감사 인사도 함께 전했다. 더불어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상황을 슬기롭게 잘 극복하고 더 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해 기존의 상생 정책을 이어 나갈 것도 다짐했다.

실제로 크린토피아는 ‘가맹 점주와 본사는 서로의 성장 원동력으로서 함께 상생해야 한다’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가맹 점주와의 상생 정책을 시행해 오고 있다. 카드수수료 50% 지원, 고임대료 매장 지원, 러닝 로열티 제도, 수거 배달 서비스 지원 등이 그것이다.

변성현 CEO는 “‘세상을 깨끗하게, 생활을 풍요롭게’라는 창업자의 비전을 이어받아 점주들과 함께 한 단계 도약하여 크린토피아가 국민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크린토피아의 성장에 대한 강한 확신과 의지를 선보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