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아들 유학자금 등 억대 횡령 혐의… 선종구 전 하이마트 회장 '징역 5년·벌금 300억' 판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하이마트는 지난 18일 선종구 전 회장의 횡령·배임에 대한 서울고등법원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5년, 벌금 300억원의 판결이 나왔다고 19일 공시했다. 사진은 2012년 법원에 들어서는 선 전 회장의 모습. /사진=뉴스1
롯데하이마트는 지난 18일 선종구 전 회장의 횡령·배임에 대한 서울고등법원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5년, 벌금 300억원의 판결이 나왔다고 19일 공시했다.

선 전 회장은 2005년 하이마트 매각 과정에서 회사에 수천억원대 손해를 끼친 혐의(배임)와 아들의 해외유학 자금 등 1억2000만원을 회삿돈으로 지급한 혐의(횡령) 등을 받는다.

회사 측은 “향후 손해배상청구 등이 가능하고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사항이 발견될 경우 관련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노유선 yoursun@mt.co.kr  | 

안녕하십니까, 노유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