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GS25, 거동 불편한 장애인의 편의점 이용 편리 위해 대구시와 손잡고 외부 도움벨 설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휠체어 탄 장애인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대구시와 편의점이 도움벨을 설치한다.

최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와 대구광역시(이하 대구시)는 ‘장애인 편의점 접근성 개선’에 대한 업무 협약을 진행했다.

이번 업무 협약은 대구시가 2월 ‘2021년 주민참여예산’으로 진행한 ‘편의점 장애인 도움벨 설치’ 지원 사업에 GS25가 신청하고 최종 선정되면서, △대구시 내 GS25 도움벨 설치 △근무자의 장애인 응대 교육 △장애인 실종 예방 캠페인 등 사회 공헌 사업을 주요 골자로 진행됐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와 대구광역시는 ‘장애인 편의점 접근성 개선’에 대한 업무 협약을 진행했다. (GS25 제공)

GS25와 대구시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대구시 내 100여 점의 GS25 점포에 10월까지 도움벨을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대구시는 도움벨 납품업체 선정 및 제공 등 설치 전반에 걸친 활동을 지원하고, GS25는 도움벨 설치 사업의 실효성 증대를 위해 편의점 근무자를 대상으로 장애인 응대 교육에 집중한다. 

또한, 장애인 실종 예방 캠페인과 장애인 편의점 접근성 개선 사업 등 장애인 관련 사회 공헌 활동에 지속 협력하고 실행한다는 방침이다.

GS25는 이번 도움벨 설치를 통해 휠체어를 타거나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들의 편의점 이용에 대한 심리적 문턱을 낮출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부식 GS25 대구지역 개발기획팀장은 “GS25에 도움벨을 설치하여 장애인들이 편의점을 조금 더 수월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라며, “라이프스타일플랫폼을 추구하는 GS25를 누구나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기업의 환경ž사회ž지배구조(ESG) 활동을 지속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