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스텔라 아르투아, 600년 역사 담은 ‘헤리티지 에디션’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벨기에 프리미엄 맥주 브랜드 ‘스텔라 아르투아(Stella Artois)’가 600년 양조 전통을 강조한 한정판 ‘헤리티지 에디션’을 출시했다.

500ml 캔 2종으로 선보이는 헤리티지 에디션은 깊은 역사를 상징하는 옛 브랜드 로고와 전통적인 풍미와 스타일을 설명하는 문구를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해 디자인한 것이 특징이다. 스텔라 아르투아의 로고는 타임스가 선정한 ‘전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로고 10선’에 선정된 바 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헤리티지 에디션’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마케팅을 이어간다. 4종의 디자인으로 특별 제작한 스텔라 전용잔 ‘헤리티지 챌리스’ 1개와 헤리티지 에디션 4캔을 묶은 기프트팩을 선보인다. 

스텔라 아르투아가 ‘레트로’ 감성 가미한 헤리티지 에디션 한정 출시했다.(오비맥주 제공)

‘헤리티지 챌리스’에는 레트로 스타일의 스텔라 아르투아 로고를 금색으로 각인해 멋스러움을 더했다. 기프트팩은 전국 대형 마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600년 동안 변함없이 지켜온 스텔라 아르투아만의 풍미와 스타일을 세련된 영상미로 표현한 디지털 광고 영상도 9일 공개한다. 이번 영상은 정장을 갖춰 입은 신사가 고풍스러운 바에서 스텔라 아르투아를 즐기는 모습을 통해 오랜 시간 굳건하게 유지해 온 스텔라 아르투아의 변함없는 퀄리티를 감각적으로 표현한다.

스텔라 아르투아 브랜드 매니저는 “스텔라 아르투아의 600년 동안 변치 않는 전통과 가치를 이번 ‘헤리티지 에디션’에 담았다.”며, “앞으로 벨기에 대표 필스너 맥주 스텔라 아르투아만의 차별화된 매력을 알리기 위해 다양한 소비자 마케팅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섬세한 아로마가 특징인 최상급의 체코산 노블 '사츠 홉'을 사용해 고유의 풍미와 청량한 끝 맛을 자랑하며, 다양한 요리와 환상적인 조화를 이룬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현재 전 세계 95개국에서 판매되는 벨기에 맥주이자 세계 4대 맥주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