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메가커피, 코로나 이겨내는 착한 프랜차이즈 상생 나서 … 주요 원부자재 29개 품목 공급가 인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성비 커피의 선두주자 메가엠지씨커피(이하 메가커피)가 가맹점과의 동반 성장을 위해 착한 프랜차이즈 정책을 이어나간다.

메가커피는 가맹점과의 상생을 실천하며 주요 원부자재 29개 품목에 대해 가맹점 공급가를 인하하기로 결정했다. 인하 품목은 다양한 원재료 및 소스, 시럽, 파우더 등 음료 베이스와 베이커리 제품으로 구성됐다.

이는 2021년 1월에 이어 추가 진행하는 것이며, 메가커피는 2017년 테이크아웃용 컵 등 총 19개 품목 가맹점 공급가 인하를 시작으로, 2018년 17개, 2019년 15개, 2020년 32개, 2021년 상반기 40개 등 총 152개 품목을 지속적으로 인하하며, 가맹점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을 위해 노력 중이다.

메가커피가 가맹점과의 상생을 실천하며 주요 원부자재 29개 품목에 대해 가맹점 공급가를 인하하기로 결정했다. (메가커피 제공)


메가커피 관계자는 “’가맹점이 살아야 본사가 산다’는 신념으로 코로나 19 장기화 속에서 어려운 가맹점의 상황을 살펴 가장 필요한 원부자재 품목을 추가 지원하기로 했다” 며, “다시 한 번 어려운 시기가 찾아 온 만큼, 이번 공급단가 인하를 통해 가맹점 운영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 바란다” 고 말했다.

최근 수도권 중심의 코로나 재확산으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회복세를 보이고 있던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에 다시 긴장감이 돌고 있다. 이 가운데 메가커피는 가맹 상생 정책의 일환으로 공급가를 인하함으로써 가맹점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 나가고 있다.

한편, 메가커피는 지난 1월부터 가맹점 운영 환경 개선을 위해 노후화된 인테리어를 리모델링 할 수 있도록 1개 가맹점당 최대 500만원을 지원했다. 외∙내부 도장, 벽면 디자인 리뉴얼 등 리모델링이 가장 필요한 부분에 대해 100개 가맹점의 접수를 받아 올 3월까지 진행한 바 있다.

​​또한 코로나19 발생 직후 긴급 비상대책반을 구성한 메가커피는 각 가맹점의 피해 규모와 애로사항을 신속히 파악, 다양한 지원 방안을 강구하여 진행 중이다. 전 가맹점에 지원금 100만원과 방역 물품을 전달했고, 추가로 피해가 가장 컸던 대구, 경북지역 가맹점에는 원두 20kg을 무상 지원한 바 있다.

카페 창업 메가커피와 관련된 프랜차이즈 가맹 문의 및 창업 상담은 홈페이지 참조.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