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7번째 와인 특화 매장 오픈 동시에 ‘블랙라벨 스프링 램 스테이크’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리미엄 다이닝 레스토랑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가 ‘용산 아이파크몰점’을 오픈했다. 용산 아이파크몰점은 아웃백의 일곱 번째 와인 특화 매장으로, HDC아이파크몰 더 센터 7층에 위치한다.

소비자들에게 더욱 프리미엄한 미식 경험을 제공하고자 아웃백은 와인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지난해부터 일부 매장을 와인 특화 매장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문을 연 용산아이파크몰점은 약 700㎡(210평) 규모로 아웃백 와인 특화 매장 중에서 가장 큰 규모다.

용산 아이파크몰점은 층고가 높고 매장의 전면부가 통유리창으로 되어, 밝고 개방감 있는 분위기를 한껏 느낄 수 있다. 매장 입구에 비치한 대형 와인 셀러와 매장 내에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대형 바(bar), 이목을 사로잡는 오크통 장식물은 특화 매장의 면모를 더욱 부각시킨다. 

모던한 감성의 프라이빗 다이닝 룸​도 갖추고 있어 소규모 모임도 편하게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가 ‘용산 아이파크몰점’을 오픈했다. (아웃백 제공)

한편, 아웃백은 최근들어 양고기 스테이크인 ‘스프링 램 스테이크’를 출시했다. 아웃백의 스프링 램 스테이크는 뉴질랜드 청정지역의 목초를 먹여 키운 6개월 미만의 특유의 향이 나지 않고 육질이 연한 양고기를 사용한다. 

4가지 허브와 함께 구웠으며 양고기의 등쪽 갈비 부위인 뼈가 붙은 랙 부위를 사용하여 더욱 고소한 풍미를 자랑한다. 홀그레인 머스타드 함께 제공되며 수프나 샐러드를 선택할 수 있고 가격은 350g 기준 65,000원이다.

스프링 램 스테이크 출시로 인해 아웃백의 블랙라벨 스테이크 라인은 한층 더 풍부해진다. 블랙라벨 스테이크 라인은 아웃백 총괄 수석 셰프가 각 시즌마다 스테이크와 어울리는 식재료를 엄선해 구성하는 프리미엄 스테이크로, 계절마다 다양한 가니시와 사이드 메뉴의 조합을 선보인다는 특징이 있다. 

기존 퀸즈랜드 립아이와 달링 포인트 스트립 스테이크에 스프링 램 스테이크가 추가되면서 소비자의 선택의 폭이 더 넓어졌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