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푸드, 스타트업 협력 강화… 당일배송 '프레시코드' 입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븐데이즈 플랜 프레시코드 입점 /사진=롯데푸드
롯데푸드가 스타트업과의 협력을 강화한다.

롯데푸드는 ‘쉐푸드 세븐데이즈 플랜’ 식단 관리 도시락 7종을 건강식 당일배송 스타트업 프레시코드에 입점했다고 15일 밝혔다.

‘쉐푸드 세븐데이즈 플랜’은 롯데푸드의 식단 관리 제품 라인업이다. 찰진 직화가마솥밥과 다채로운 재료를 사용해 맛과 건강을 함께 챙겼다. 밥과 반찬을 한번에 먹을 수 있는 제품이지만 칼로리는 일반 밥 한 공기와 비슷하다. 210g 밥 한 공기가 약 304 kcal(식약처 식품영양성분 DB기준)인 것에 비해 쉐푸드 세븐데이즈 플랜은 285~345 kcal로 구성했다. 7종의 다양한 메뉴로 질리지 않고 꾸준하게 식단 관리를 지속하기 좋다.

이번에 스타트업 프레시코드 입점을 통해 보다 접근성을 높였다. 프레시코드의 대표 서비스인 ‘프코스팟’ 배송을 이용하면 오전 9시 30분 이전 주문 시 무료로 당일 점심에 지정한 장소에서 수령할 수 있다. 프레시코드는 현재 서울, 판교 지역 1200여개의 프코스팟을 운영 중이다. 프레시코드 홈페이지를 통해 가까운 프코스팟 위치를 확인하거나 신규 개설이 가능하고 퀵 배송, 새벽 배송 등도 선택할 수 있다.

프레시코드는 카페, 편의점 등 오프라인을 거점으로 활용한 당일배송 서비스의 성장 가능성을 인정 받아 롯데벤처스로부터 지난 2018년 투자를 받았다. 롯데그룹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엘캠프(L-CAMP) 5기에도 선정된 바 있다.

롯데푸드를 비롯한 롯데그룹은 미래 먹거리 선점을 위해 푸드테크 스타트업 육성 프로젝트도 진행하고 있다. 롯데벤처스가 주관하는 ‘미래식단(未來食團)’은 미래 식음료, 대체 식재료 등 미래의 식음료산업 생태계를 혁신할 잠재력을 가진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프로젝트다. 지난달 1기 신청을 마감하고 선발 기업을 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세븐데이즈 플랜은 프레시코드 평점 4.9점(5점 만점)을 기록하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며 “고객의 식단 선택지를 늘리기 위해 다양한 제품의 추가 입점은 물론이고 간편식 공동 브랜드 개발 등 다각도에서 협업 가능성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지웅 jway0910@mt.co.kr  | 

머니S 산업1팀 최지웅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