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경찰, 식음료 프랜차이즈 대표 수사…불법촬영 혐의 입건

대표, 피해 여성 명예훼손 등 혐의로 맞고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뉴스1

(서울=뉴스1) 강수련 기자 = 식음료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운영하는 대표가 여성 신체 등을 불법촬영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A씨를 성폭력처벌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여성 B씨는 A씨가 성관계 중 동의없이 자신의 신체를 촬영했다며 지난해 9월 고소장을 접수했다.

경찰은 지난해 11월 A씨의 자택을 압수수색했고 A씨를 두 차례 소환조사했다. A씨는 국내 100여개 지점을 보유한 카페 프랜차이즈 등을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의 수사가 시작되자 A씨는 지난해 11월 B씨를 공갈미수와 협박,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맞고소 했다. B씨는 "A씨가 자신을 협박하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자신의 아내와 회사직원 등을 친구로 추가한 뒤 폭로 글을 게재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B씨의 고소장을 접수해 A씨에 대한 수사를 진행 중"이라며 "B씨의 명예훼손 혐의는 검찰에 송치했으나 검찰의 요구로 보완수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