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본도시락, 론칭 9년 만에 400호점 돌파 … 1인식·배달 선호 현상에 매출 상승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리미엄 한식 도시락 ‘본도시락’이 브랜드 론칭 9년 만에 ‘400호점 전남광양읍점’을 오픈했다. 지난 2017년 300호점을 달성한지 3년 6개월 만이다.

본도시락은 이를 기념해 지난 3일 전남 광양시 소재의 본도시락 전남광양읍점서 테이프 커팅식 및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 행사는 본아이에프 이진희 대표이사와 이재의 본부장, 정은태 광양읍장, (재)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방역 지침을 준수해 진행됐다.

본도시락은 400호점 출점을 기념하는 의미에서 가맹점 사장님이 기부한 도시락 200개에 200개를 더해 총 400개의 도시락을 기부했다.

왼쪽에서부터 본아이에프 이진희 대표이사, 본도시락 전남광양읍점 송근배 사장, (재)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 김점현 사무처장, 정은태 광양읍장.

본도시락의 400호점 오픈은 가맹 사업 시작 9년 만에 인기 1위 메뉴 ‘광양식바싹불고기’의 본고장 ‘전남 광양읍’에서 이뤄졌다는 점에서 뜻깊은 의미를 가진다. 본도시락은 지난 2012년 가맹 사업을 시작한 이래 ‘프리미엄 한식 도시락 브랜드’라는 차별화된 콘셉트로,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하며 브랜드 인지도를 다져왔다.

특히, 300호점에 이어서는 3년 6개월여만의 성과로, 출점 속도가 빠르지 않은 점도 눈에 띈다. 이는 일시적인 유행에 그치기보다는 ‘꾸준히 지속 성장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자 하는 이념에 따른 것으로, 본도시락은 무분별한 외연 확장에 속도를 내기보다는 내실을 다지는 데에 집중해 왔다.

실제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난 12월에는 월 매출 180억 원으로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지속적인 성장세를 그려 왔다. 1인식·배달·단체 도시락 선호 현상 속 배달 최적화 모델을 선보이는 등 발전하며 가맹 사업을 활발히 전개해 온 결과로 볼 수 있다.

이진희 대표이사는 “전국 가맹점 사장님들과의 지속적인 소통과 성장으로 사랑받아 온 본도시락이 인기 메뉴인 ‘광양식바싹불고기’의 본고장에서 ‘400호점’ 달성의 결실을 맺게 돼 매우 뜻깊다”라며, “앞으로도 본도시락은 국내 소비자들에 건강한 식사를 제공하는 동시에 우리 사회 곳곳을 살피는 나눔 활동으로 보내주신 관심과 성원에 보답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프랜차이즈 가맹 문의 및 창업 상담은 홈페이지 참조.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