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롯데免, 업계 최초 전기차 도입… 친환경 물류 앞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면세점이 국내 면세점 업계 최초로 보세운송 차량에 친환경 전기차를 도입한다. /사진=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이 국내 면세점 업계 최초로 보세운송 차량에 친환경 전기차를 도입한다.

롯데면세점은 탄소 배출 저감 활동의 일환으로 8일부터 전기차의 보세운송 시범 운행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롯데면세점의 보세운송 차량은 시내 영업점과 통합물류센터, 국제공항 등을 오가며 면세품을 운반하는 물류 차량으로 1대당 일평균 약 100km 이상 운행하고 있다.

롯데면세점은 시범 운영 모니터링을 통해 문제점을 파악, 개선하는 작업을 거쳐 전기차 도입을 점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내년 2022년까지 운행 중인 보세운송 1톤 디젤 차량 13대 전부를 100% 전기차로 전환하고 영종도에 위치한 통합물류센터 내에 전기차 충전소를 별도로 설치할 예정이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1톤 보세운송 차량 전면 교체를 통해 연간 약 51톤의 온실가스 감소와 미세먼지 24KG 저감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면서 "기존 디젤 차량 대비 약 17% 이상의 운영비가 절감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롯데면세점은 친환경 면세 물류센터로 탈바꿈하기 위해 업계 최대규모를 자랑하는 통합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 설비를 도입한다. 현재 업체 선정을 완료했고 인허가 과정을 거쳐 이달 중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롯데면세점은 연내 완공 후 물류센터에서 사용되는 전기소비량의 약 67%를 친환경 태양광 에너지로 대체한다는 계획이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이번 면세품 운송 차량의 전기차 교체 도입이 친환경 물류의 첫걸음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롯데면세점은 지속 가능한 사회적 가치 창출 활동에 집중하겠다"라고 밝혔다.

롯데면세점은 지난 3월 ESG 위원회를 신설하고 지속적인 친환경 경영을 추진하고 있다. ▲에어캡 및 비닐쇼핑백에 생분해 친환경 소재 100% 도입(2022년) ▲영업점 종이쇼핑백 확대 사용 ▲'에코 브랜드' 발굴 ▲매장 영수증 및 기타 인쇄물 전자화를 통한 인쇄물량 80% 감축 목표(2023년) 등을 단계별로 시행하고 있다.
최지웅 jway0910@mt.co.kr  | 

머니S 산업1팀 최지웅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