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아워홈, 키오스크·서빙로봇 넘어 무인 식당까지…구내식당 ‘헬로잇박스’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종합식품기업 '아워홈'이 스마트 무인 도시락 서비스 ‘헬로잇박스(Hello-Eat Box)’ 점포 입점을 적극 확대한다고 밝혔다. 

‘헬로잇박스’는 냉장 및 냉동 도시락을 포함하여 신선식품, 음료, 스낵 등을 판매하는 무인 플랫폼이다. 아워홈은 최근 구내식당 비대면 서비스가 확대, 보편화됨에 따라 각 구내식당 환경 및 조건에 맞춰 맞춤형 운영이 가능한 ‘헬로잇박스(Hello-Eat Box)’를 기획했다. 올해까지 대상 점포의 10%까지 도입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헬로잇박스’에서는 한끼 식사 또는 간식으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제품을 판매한다. 아워홈 온더고(냉동도시락)를 비롯하여, 냉장도시락, 볶음밥, 즉석컵밥, 만두, 피자, 핫도그 등 간편식은 물론, 샌드위치, 샐러드, 과일 등 신선식품도 갖추고 있다.

스마트 무인 도시락 서비스 ‘헬로잇박스’ (아워홈 제공)

신용카드 및 모바일 결제, 각 회사복지카드 등 다양한 결제 방식으로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으며, ‘헬로잇박스’ 설치 구역에 전자레인지 등 간편 조리 기구를 구비해 편의성도 높였다.

헬로잇박스는 1대당 약 50~100인분의 도시락을 취급할 수 있어 설치 공간이 협소하거나 화기 설비 도입이 어려운 조건에서도 무인 식당을 운영할 수 있다.

24시간 필수로 운영해야 하는 기숙사나 생산시설에서 서비스를 도입할 경우, 구내식당 운영시간 외에도 식사가 가능해 이용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다. 특히 도서 산간지역이나 생산시설 등 외부로 나가기 어려운 환경에서 더욱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다.

아워홈 관계자는 “헬로잇박스는 기존 구내식당이 가지고 있던 공간과 시간의 제약으로부터 비교적 자유롭다는 것이 큰 장점”이라며 “조건에 적합한 기업, 대학교 등 시설에 시범운영 결과, 고객사와 이용자 모두 만족도가 높았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