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SPC그룹 파리바게뜨, 키위·망고·멜론·파인애플 등 신선한 생과일 담은 ‘딸기&생과일 빙수’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PC그룹에서 운영하는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이른 더위를 맞아 신선한 생과일과 시원한 얼음을 함께 담아낸 ‘딸기&생과일 빙수’를 출시했다.


이번 빙수 신제품은 키위, 망고, 멜론, 파인애플 등 남녀노소 누구나 선호하는 4가지 생과일을 풍성히 활용해 과일의 본연의 달콤하고 진한 과즙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SPC그룹에서 운영하는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이른 더위를 맞아 신선한 생과일과 시원한 얼음을 함께 담아낸 ‘딸기&생과일 빙수’를 출시했다.(SPC그룹 제공)

특히, 과일을 토핑이 아닌 곱게 간 얼음 속에 듬뿍 담아내, 과일 빙수의 달콤하고 진한 풍미를 한껏 살렸다. 여기에 달콤한 딸기 시럽으로 마무리해 화려한 비주얼도 자랑한다.

파리바게뜨는 ‘딸기&생과일 빙수’ 외에도 다양한 빙수를 선보인다. 먼저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한 ‘1인용 팥빙수’는 소용량의 테이크아웃 용기에 빙수를 담아 제공한다. 특히, '파바 딜리버리'를 통해 제품을 주문하면, 매장 방문 없이도 간편하게 빙수를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고운 얼음에 달콤한 통단팥과 인절미 떡을 얹은 ‘팥빙수’ △화려한 색감의 딸기, 망고 과일 얼음 2종을 층층이 쌓아 꽃처럼 형상화한 ‘딸기망고 꽃빙수’ △고운 망고소르베 얼음에 망고 과육을 얹은 ‘망고 소르베 빙수’ 등도 함께 선보인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매년 과일 빙수가 좋은 반응을 얻는 점을 고려해 다양한 제철 과일을 한 번에 맛볼 수 있는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취향과 선호도를 적극 반영한 메뉴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