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성공 쇼핑몰은 '이 앱' 쓴다"…카페24, 이커머스 기능 확장 전략 웨비나 성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잘 나가는’ 성공 쇼핑몰은 매출, 운영 효율을 높이기 위해 어떤 기능을 활용할까. 이러한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대표 이재석)’는 최근 '성공 쇼핑몰이 활용하는 이커머스 기능 확장 전략'을 주제로 웨비나(Webinar, Web+Seminar)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육육걸즈, 핫핑 등 성공 쇼핑몰이 사용하는 주요 애플리케이션(이하 앱)과 활용 성과가 공개됐다. 각 앱을 구현한 개발사 소속 전문가가 직접 발표에 나섰다.

리마케팅 솔루션 ‘리로드’를 서비스하는 루나소프트의 오예지 매니저는 2020년 매출 700억원을 넘긴 패션 쇼핑몰 ‘핫핑’의 성과를 소개했다. 리로드는 고객이 쇼핑몰에서 이탈하는 순간을 감지해 전략적으로 추천 상품, 프로모션을 담은 페이지를 노출하는 방식으로 고객 재유입을 유도하는 서비스다.

핫핑은 2년 넘게 리로드 솔루션을 활용했다. 리로드 페이지를 만들 때, ‘합리적인 가격’이라는 장점을 살리기 위해 모든 상품의 가격을 노출하고 한 페이지에서 최대한 많은 상품을 소개할 수 있게 구성했다. 이 덕에 구매전환율을 9.6%까지 끌어올릴 수 있었다. 오 매니저가 인용한 구글 애즈 자료에 따르면, 이커머스 시장 평균 구매전환율은 1% 미만이다.


오 매니저는 “포털 키워드 광고나 소셜 미디어 광고의 광고비 대비 매출액(ROAS)은 250%, 300%쯤 되는데, 리로드 도입사의 평균 ROAS는 1600%에 달한다”고 설명했다.

카페24 기반 자사 쇼핑몰에서 클릭 몇 번만으로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진행할 수 있도록 돕는 솔루션 ‘라이브24’의 성과도 공개됐다.

한 아동복 브랜드는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기 전부터 홍보하고, 라이브 특가·퀴즈 등을 활용하는 방식으로 1시간 방송에서 매출 5000만원을 기록했다. 자사몰 매출도 50% 증가했다. 한 수공예 도자기 브랜드는 매주 같은 요일, 특정 시간에 라이브 방송으로 소비자와 소통했다. 이 덕에 꾸준히 방송을 찾는 충성 고객을 다수 확보했고, 구매전환율은 평균 18%, 최고 30% 수준까지 달성하는 성과를 얻었다.

정석환 SGRSOFT 과장은 “라이브 방송 자체의 구성도 중요하지만, 1차 마케팅을 통해 많은 소비자에게 방송을 사전에 홍보하는 것도 중요하다”며 “같은 시간, 같은 진행자를 통해 소비자에게 인식 효과를 주고, 소통을 통해 신뢰를 쌓는 과정의 중요성도 강조하고 싶다”고 말했다.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고객 구매전환율을 올리는 방법도 소개됐다. 김정태 오드컨셉 대표는 “PXL(픽셀) AI는 마치 넷플릭스가 콘텐츠를 추천하는 것처럼 소비자가 찾고 있는 상품과 해당 제품에 어울리는 아이템까지 분석해 추천하는 솔루션이다”며 “온라인 사업자가 픽셀 서비스를 활용하면, 평소 1%쯤 되는 고객 구매전환율을 7% 수준까지 늘릴 수 있다”고 말했다.

최성진 온리원 최고경영자(CEO)는 온라인 사업자가 판매마켓별 정산예정금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했다. 그는 “매일 바뀌는 쇼핑몰별 정산 내역을 직접 취합하면 오래 걸리고, 몰마다 기준도 달라 정산예정금을 파악하기 어렵다”며 “셀러봇캐시를 이용하면 오픈마켓, 각종 PG사, 오프라인 백화점 등 42개 쇼핑몰의 정산 업무를 한눈에 조회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용동우 스냅컴퍼니 매니저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쇼핑몰 상품을 효율적으로 진열할 수 있는 방법을 안내했다. 그는 “온라인 사업자가 직접 고객 데이터를 확인하고 상품을 진열하기는 어렵다”며 “AI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이용자가 좋아할 만한 상품을 자동으로 진열해주는 서비스인 스냅큐를 활용하면, 이용자 이탈률을 낮춰 매출을 늘릴 수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 쇼핑몰에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앱이 등장한 배경에는 카페24의 ‘초연결’ 전략이 있다.

김재은 카페24 이커머스팀 팀장은 “카페24는 쇼핑몰 구축에 필요한 기본 기능 외에 각 쇼핑몰이 필요할 때 추가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연결하고자 한다”며 “카페24 스토어를 통해 쇼핑몰이 원하는 서비스를 쉽게 찾고 바로 설치·운영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운영 노하우를 찾아볼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에 소개된 기능은 모두 카페24 스토어에서 내려받아 활용할 수 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초연결 전략을 바탕으로 쇼핑몰을 구축할 수 있도록 돕는 것에 더해 사업을 운영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기능을 다수 제공하는 중이다”며 “앞으로도 카페24는 개발자와 온라인 사업자가 모두 성장할 수 있는 생태계를 만들고, 확장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카페24는 자사 플랫폼 기반 이커머스 생태계를 확장하기 위해 2018년부터 API를 공개했다. 회사가 공개한 오픈 API의 수는 300여개 이상이다. 이를 바탕으로 한 서비스로는 마치 모바일 앱마켓처럼 온라인 사업자가 원하는 기능을 간편하게 내려받아 사용할 수 있는 ‘카페24 스토어’, 고도화한 맞춤형 기능을 개발사에 의뢰하는 ‘카페24 엑스퍼트’가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