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BGF리테일, '코로나 쇼크' 벗어났다… 1분기 실적 반등 성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GF리테일은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21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6.8% 늘었다. /사진=BGF리테일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이 올해 1분기 실적 반등에 성공했다. 

BGF리테일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21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6.8% 늘었다고 6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1조5012억원으로 7.8%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159억원으로 32.5% 늘었다. 

BGF리테일은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실적 악화를 겪었으나 올 들어 상당 부분 개선됐다. 지난해 재택근무와 원격 수업로 인해 CU 운영에 차질을 겪었으나 올해 일상으로 회복이 이뤄지면서다. 

BGF리테일 관계자는 "관광지 등 특수입지의 운영 상황 호전과 정상 등교로 인해 실적이 개선됐다"며 "판관비와 상품 구성비 개선 등의 노력이 맞물렸다"고 분석했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한 소비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해 가성비 상품을 출시하고 편의점 장보기 프로모션을 실시하면서 가정간편식(HMR) 및 주류 카테고리 매출이 대폭 증가했다"며 "특히 생활거점으로서 역할이 두드러지며 주택가를 중심으로 점포수 증가와 매출 신장이 지속되고 있다"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