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더현대 서울' 흥행에… 현대백화점,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백화점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65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36.3% 증가했다. 사진은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더현대 서울. /사진=장동규 기자

현대백화점이 올해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깜짝 실적)를 기록했다. 지난 2월 서울 여의도에 개점한 '더현대 서울' 등 신규 점포가 흥행에 성공하면서 매출과 영업이익이 모두 성장했다.

현대백화점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65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36.3% 증가했다고 6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6832억원으로 52% 신장했다. 당기순이익은 558억원으로 133.8% 늘었다.

백화점 부문에서는 전년 동기 대비 26.7% 증가한 4947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760억원으로 122.3% 늘었다.

면세점 부문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속에도 실적을 개선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69.3% 늘어난 2153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손실은 112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82억원 개선됐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백화점 부문은 더현대 서울과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스페이스원 등 신규점 오픈 및 패션 상품군의 소비 회복 효과로 매출과 영업이익이 모두 늘었다"며 "면세점 부문은 동대문점과 인천공항점 등 신규 점포 오픈 및 수입 화장품 매출 비중이 늘어나면서 매출이 늘고 영업이익도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