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오비맥주 필굿, 발명 유튜버와 함께 이색 굿즈 만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비맥주(대표 배하준) 필굿이 인기 유튜버와 함께 이색 굿즈를 만드는 ‘필-굿즈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필굿은 인기 유튜버와 함께 제작한 신개념 굿즈를 통해 필굿을 더욱 즐겁게 마시는 방법을 소개하고자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5월 7일까지 가장 참신한 ‘필-굿즈’를 만든 유튜버를 직접 선정하는 투표 이벤트도 필굿 브랜드 홈페이지에서 실시한다. 소비자 투표와 실용성 등을 반영한 브랜드팀의 평가를 종합해 1등으로 선정된 유튜버는 필굿과 공식 굿즈를 제작할 예정이다.

‘필-굿즈 프로젝트’에는 뭐든지 뚝딱 만드는 발명왕 콘셉트의 유튜버 ‘긱블’, ‘마초맨’, ‘발명! 쓰레기걸’이 참여한다. 각 유튜버들이 필굿을 재밌게, 즐겁게, 멋있게 마시기를 주제로 굿즈를 만드는 영상은 유튜버 채널 및 필굿 브랜드 홈페이지에서 시청 가능하다.

유튜버들이 개발한 ‘필-굿즈’에는 캔 따개가 달린 연쇄 반응 장치, 꼬치구이 기계와 빈 캔을 손쉽게 압축하는 캔크러셔, 3D 프린터로 제작한 타워잔 등이 있다.

오비맥주 필굿이 인기 유튜버와 함께 이색 굿즈를 만드는 ‘필-굿즈 프로젝트’를 진행중이다. (오비맥주 제공)



필굿 브랜드 매니저는 “소비자들에게 일상 속 소소한 즐거움을 전달하고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로 ‘필-굿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유튜버들이 발명한 ‘필-굿즈’를 보면서 재밌고 개성 넘치는 홈술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필굿은 재미와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추구하는 20대 소비자를 겨냥해 오비맥주가 선보인 발포주다. 아로마 홉과 크리스탈 몰트를 사용해 청량하고 깔끔한 맛은 물론 합리적인 가격으로 가성비를 중요시하는 젊은 소비층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 8월에는 알코올 도수 7%의 고도수 발포주 ‘필굿 세븐’을 출시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