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죽이야기, ‘죽이야기 솥죽&솥밥’으로 사인보드 변경 고급화 … 창업자금도 1,000만 원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19년차 외식 프랜차이즈 브랜드로 자리잡은 '죽이야기'가 메뉴 고급화의 이미지를 담은 사인보드(죽이야기 솥죽&솥밥)로 매장 간판을 변경했다.

건강 한식 프랜차이즈 죽이야기는 그동안 브랜드 겸 사인보드로 ‘죽이야기’를 사용해 왔는데 ‘죽이야기 솥죽&솥밥’으로 변경해 1인용 솥으로 죽과 밥을 조리한다는 이미지를 전달하고 레시피의 차별화를 강조한다는 전략이다.

죽이야기는 죽을 1인용 압력솥으로 조리하는 시스템을 개발해 2019년 12월부터 시행 중인데 솥죽에 대한 반응이 기존 냄비죽보다 월등하고 구수한 맛과 풍미 또한 배가됐다는 고객들의 반응이 많아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죽이야기 제공

솥죽으로 레시피를 변경한 이유는 맛 업그레이드 외에도 조리의 간편함이 크게 작용했다고 한다. 기존 냄비죽은 조리시간이 10분 전후인데 솥죽은 4분 정도로 줄었고, 화상이나 손목 부상 등 조리 부상을 없애 점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솥밥은 8종의 레시피를 개발해 다양한 맛을 제공하는데 누룽지를 후식으로 먹는 장점이 있다고 죽이야기 담당자는 밝혔다.

솥밥의 종류는 전복버섯 솥밥, 뚝배기불고기 솥밥, 콩비지 솥밥, 해물해초 솥밥, 시래기 솥밥, 된장찌개 솥밥, 육개장 솥밥, 설렁탕 솥밥이 있다.

이번 사인보드 리뉴얼은 전남 부안점과 진천 충북혁신도시점을 시작으로 적용하고 있다. 이밖에 죽이야기는 신규 창업자를 대상으로 한시적으로 창업자금 1,000만 원을 지원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