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결혼식은 작게, 혼수는 크게… 코로나19가 바꾼 웨딩 풍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은 작고 검소하게 진행하는 대신 가전·가구 등 혼수에는 오히려 지갑을 활짝 여는 것으로 나타났다./사진=G마켓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은 작고 검소하게 진행하는 대신 가전·가구 등 혼수에는 오히려 지갑을 활짝 여는 것으로 나타났다.

G마켓이 올해(1월1일-4월27일) 결혼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 혼수용 가구와 가전의 고객별 평균 구매단가(객단가)가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했다. 반면 결혼식을 준비하는 스몰웨딩 용품의 객단가는 36% 감소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더 이상 결혼식을 연기하지 못하는 예비부부들이 결혼식은 간소하게 진행하는 대신 결혼 예산을 혼수용품에 투자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혼수용품 중 가전의 객단가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대표적으로 TV 객단가가 47% 증가했다. 지난해 100만원짜리 TV를 구매했다면 올해는 147만원 상당의 TV를 구매했다는 의미다. ▲드럼세탁기(34%) ▲냉장고(15%) 등도 모두 증가세를 보였다. 이 외에 최근 인기 혼수로 떠오른 ▲식기세척기(43%) ▲인덕션(30%) ▲의류관리기(3%)도 모두 객단가가 올랐다.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집안일을 돕거나 ‘집콕’ 생활에 유용한 가전제품에 아낌없이 지갑을 여는 것으로 보인다.

가구에 대한 투자도 커졌다. 일반 소파의 객단가는 18%, 리클라이너 소파는 6% 올랐다. 혼수용품에서 빠질 수 없는 침대와 아일랜드식탁도 각각 11%씩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식 준비 품목의 객단가는 하락세를 보였다. 결혼식의 규모와 참석 인원을 축소한 스몰웨딩(셀프웨딩) 용품 중 웨딩슈즈 객단가는 -43%, 웨딩카 장식용품은 -36%, 코사지는 -25%, 부토니에는 -8% 등으로 나타났다. 반면 해당 용품의 판매량은 되려 늘었다. 웨딩슈즈는 314%, 웨딩카 장식용품은 25% 코사지는 27%, 부토니에는 127%, 판매량이 증가했다.

이처럼 혼수품에 투자하는 신혼부부들이 늘자 G마켓은 가전과 가구를 중심으로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오는 5월2일까지 ‘삼성 주방 가전 페스타’를 열고 냉장고 등 주방가전을 할인 판매한다. 이어 5월10일부터 열흘간 옥션, G9와 함께 연중 최대 할인 프로모션인 ‘빅스마일데이’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참여 가능한 판매자의 문턱을 낮춰 빅브랜드를 비롯한 보다 다양한 판매자와 상품을 특가에 만나볼 수 있다.

G마켓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결혼식 규모를 축소해야 하는 상황이 1년 이상 이어지면서 결혼식 보다 혼수 준비에 예산을 더욱 투자하는 경향이 보이는 것 같다”며 “이러한 웨딩 트렌드를 반영해 프리미엄 가전, 가구 프로모션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며 특히 5월 빅스마일데이에서 혼수용 제품들을 파격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단독 패키지, 특가 혜택을 선보일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